2024년 07월 26일 금요일

  • 서울 24℃

  • 인천 26℃

  • 백령 25℃

  • 춘천 24℃

  • 강릉 27℃

  • 청주 26℃

  • 수원 25℃

  • 안동 26℃

  • 울릉도 25℃

  • 독도 25℃

  • 대전 25℃

  • 전주 28℃

  • 광주 27℃

  • 목포 28℃

  • 여수 26℃

  • 대구 28℃

  • 울산 26℃

  • 창원 28℃

  • 부산 27℃

  • 제주 27℃

신한카드, ‘다나와’와 온라인 자동차금융 플랫폼 활성화

신한카드, ‘다나와’와 온라인 자동차금융 플랫폼 활성화

등록 2020.12.15 09:02

장기영

  기자

서울 을지로 신한카드 본사. 사진=신한카드서울 을지로 신한카드 본사. 사진=신한카드

신한카드가 종합 가격비교 플랫폼 다나와와 손잡고 온라인 자동차금융 플랫폼 활성화에 나선다.

신한카드는 지난 14일 서울 양천구 다나와 본사에서 최인선 신한카드 멀티파이낸스그룹장, 안징현 다나와 대표 등이 참석한 가운데 이 같은 내용의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5일 밝혔다.

이번 협약에 따라 양측은 다나와에서 제공하는 차량 정보, 인기모델 순위 등 자동차 관련 콘텐츠를 공유하고, 신한금융지주의 자동차금융 통합 플랫폼인 ‘신한 마이카(My Car)’를 통해 맞춤형 자동차금융 상품을 추천할 계획이다.

신한 마이카는 신한은행의 ‘마이카’, 신한카드의 ‘마이 오토(My Auto)’를 통합한 플랫폼으로, 자동차금융 상품을 한 눈에 비교하고 이용 가능 한도를 조회할 수 있다.

향후 신한카드와 다나와는 각 회사의 플랫폼을 활용한 공동 마케팅을 추진하고 협업 모델을 발굴할 예정이다.

신한카드 관계자는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맞아 자동차 구매 패러다임도 오프라인에서 온라인으로 전환이 예상된다”며 “앞으로도 자동차 관련 종합 서비스와 콘텐츠를 연계해 신한 마이카를 고객들이 가장 먼저 찾는 플랫폼으로 만들겠다”고 말했다.

뉴스웨이 장기영 기자

ad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