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6월 25일 화요일

  • 서울 25℃

  • 인천 25℃

  • 백령 22℃

  • 춘천 25℃

  • 강릉 23℃

  • 청주 27℃

  • 수원 25℃

  • 안동 26℃

  • 울릉도 23℃

  • 독도 23℃

  • 대전 27℃

  • 전주 27℃

  • 광주 28℃

  • 목포 25℃

  • 여수 26℃

  • 대구 30℃

  • 울산 27℃

  • 창원 27℃

  • 부산 25℃

  • 제주 21℃

한국테크놀로지그룹, 한국아트라스비엑스 ‘합병’···‘사업형 지주회사’ 출범

한국테크놀로지그룹, 한국아트라스비엑스 ‘합병’···‘사업형 지주회사’ 출범

등록 2020.11.26 17:47

윤경현

  기자

이사회 통해 흡수합병 발표내년 4월 1일 합병 완료 목표차세대 에너지 솔루션 사업 진출신성장 동력 발굴을 위하 투자 확대기업가치 및 주주가치 증대에 기여

한국테크놀로지그룹. 사진=한국타이어 제공한국테크놀로지그룹. 사진=한국타이어 제공

한국테크놀로지그룹㈜이 ㈜한국아트라스비엑스를 흡수합병해 사업형 지주회사로 전환한다고 26일 밝혔다.

이 같은 흡수합병은 자동차 산업 패러다임이 급격히 변화하는 가운데 양사 합병을 통한 역량 및 자원 통합으로 시너지를 극대화 해 새로운 성장 기회를 모색하겠다는 취지로 풀이된다.

한국테크노롤지그룹㈜과 ㈜한국아트라스비엑스는 이날 각각 이사회를 열고 이 같은 내용의 합병안을 결의했다.

오는 2021년 1월 각각 이사회 또는 주주총회 등의 제반 절차를 거쳐 2021년 4월1일까지 합병을 마무리할 계획이다.

합병 비율은 1대 3.39로, 소멸법인인 ㈜한국아트라스비엑스 주식 1주 당 존속법인 한국테크놀로지그룹㈜ 주식 3.39주가 배정된다.

한국테크놀로지그룹㈜은 ㈜한국아트라스비엑스의 납축전지 사업이 친환경 자동차의 성장 및 기술 개발의 한계, 각국의 납 규제 등으로 리튬전지로 대체될 위기에 처해 있다고 봤다.

이를 극복하기 위해 합병을 통해 한국테크놀로지그룹㈜이 보유한 브랜드, 네트워킹, M&A 역량 등을 적극 활용해 차세대 배터리 기술력 및 인력, 수요처를 확보하고 과감한 투자를 이어갈 계획이다.

나아가 납축전지 제조 및 판매사를 넘어 스마트 에너지 솔루션 전문 기업으로 거듭나겠다는 의지도 반영됐다.

한국테크놀로지그룹㈜은 이번 합병으로 사업형 지주회사로써 안정적인 투자재원 확보가 가능해졌다. 이에 핵심사업 경쟁력 강화 및 신규 사업 발굴을 위한 투자를 적극 주도할 계획이다.

한국테크놀로지그룹 측은 그룹의 핵심사업인 타이어 글로벌 경쟁력 강화를 위한 양적·질적 투자를 계속하는 한편 모빌리티 미래 기술기반 산업 분야로 투자 포트폴리오를 다변화 해 주주가치 제고에 기여하고 이에 걸맞는 주주환원정책을 지속적으로 펼치겠다고 설명했다.

뉴스웨이 윤경현 기자

ad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