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5월 24일 금요일

  • 서울 16℃

  • 인천 17℃

  • 백령 15℃

  • 춘천 16℃

  • 강릉 15℃

  • 청주 15℃

  • 수원 16℃

  • 안동 15℃

  • 울릉도 15℃

  • 독도 15℃

  • 대전 14℃

  • 전주 16℃

  • 광주 16℃

  • 목포 17℃

  • 여수 21℃

  • 대구 20℃

  • 울산 23℃

  • 창원 21℃

  • 부산 20℃

  • 제주 20℃

윤석헌 “라임 사태, DLF와 성격 달라···운영 면에서 잘못”

[2019 국감]윤석헌 “라임 사태, DLF와 성격 달라···운영 면에서 잘못”

등록 2019.10.21 13:20

이지숙

  기자

사진=연합뉴스 제공사진=연합뉴스 제공

윤석헌 금융감독원장은 최근 라임자산운용 펀드 환매 중단 사태 원인에 대해 “라임자산운용의 운영 면에서 잘못이 있었다고 본다”고 21일 밝혔다.

윤 원장은 이날 국회 정무위원회의 금융위원회·금융감독원 종합국정감사에서 라임자산운용 펀드 중 최대 1조5000억원의 상환이 연기됐다는 김성원 자유한국당 의원 지적에 대해 “유동성 리스크 부분에서 라임자산운용이 실수했다고 파악하고 있다”고 답했다.

이어 “시간이 지나 손실금액이 확정되는 부분을 우선 지켜봐야 할 것으로 보인다”고 덧붙였다.

단 윤 원장은 해외금리 연계 파생결합펀드(일)와의 유사성에 대해 “라임자산운용 건은 DLF 사태와는 성격이 조금 다른 부분이 있다”며 선을 그었다.

은성수 금융위원장도 “제일 중요한 것은 금융시장에 부담 주지 않고 질서 있고 공정하게 환매가 이뤄지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또한 은 위원장은 “금감원이 모니터링하고 있고 투자자 등 이해관계자와 협의체를 구성해 공정하고 질서 있게 준비하고 있으니 금감원과 소통하면서 (파장을) 최소화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ad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