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2월 28일 수요일

  • 서울 6℃

  • 인천 5℃

  • 백령 3℃

  • 춘천 5℃

  • 강릉 5℃

  • 청주 6℃

  • 수원 6℃

  • 안동 5℃

  • 울릉도 6℃

  • 독도 6℃

  • 대전 6℃

  • 전주 10℃

  • 광주 10℃

  • 목포 7℃

  • 여수 9℃

  • 대구 7℃

  • 울산 5℃

  • 창원 8℃

  • 부산 6℃

  • 제주 6℃

금감원, 미래에셋대우 17영업일간 종합검사 실시

금감원, 미래에셋대우 17영업일간 종합검사 실시

등록 2018.10.15 11:07

이지숙

  기자

사진=미래에셋대우

금융감독원은 올해 금융투자협회의 검사계획에 맞춰 15일부터 미래에셋대우의 업무 전반에 대해 종합검사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검사기간은 15일부터 11월6일까지 17영업일간 이뤄진다. 금감원은 22명, 5개 검사반을 투입해 종합검사를 진행할 계획이다.

금감원은 지난 3월 ‘2018년 금융투자회사 검사계획’을 발표, 대형 금융투자회사의 수검부담을 완화하기 위해 올해 2~3개 초대형IB를 중심으로 종합검사를 실시한다고 발표했다. 앞서 지난 5월 한국투자증권, 6월 NH투자증권에 대해 이미 종합검사를 실시한 바 있다.

금감원 관계자는 “이번 검사는 그동안 중복적으로 부문검사를 받던 대형 증권사의 수검 부담을 완화하는 한편 내년 ‘유인부합적 종합검사’를 본격 도입하기에 앞서 시범 실시방안의 하나로 이뤄지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유인부합적 종합검사는 금융회사 스스로 취약점을 개선하도록 유도해 우수한 금융사의 경우 종합검사 부담을 덜 수 있도록 하려는 것이다.

금감원은 내년에도 대형 증권사를 중심으로 종합검사를 할 계획이다.
ad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