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7월 24일 수요일

  • 서울 25℃

  • 인천 26℃

  • 백령 24℃

  • 춘천 24℃

  • 강릉 26℃

  • 청주 26℃

  • 수원 25℃

  • 안동 24℃

  • 울릉도 24℃

  • 독도 24℃

  • 대전 25℃

  • 전주 26℃

  • 광주 27℃

  • 목포 28℃

  • 여수 27℃

  • 대구 28℃

  • 울산 27℃

  • 창원 26℃

  • 부산 22℃

  • 제주 27℃

워커힐면세점, 국내 최대 규모 중소·중견기업 매장 추진

워커힐면세점, 국내 최대 규모 중소·중견기업 매장 추진

등록 2016.11.21 21:08

정혜인

  기자

2000평 규모 국산품 매장 추진슈퍼마켓형 매장 등 특화 전용관 운영250억 투자···해외 판로 개척도 지원

사진=SK네트웍스 제공사진=SK네트웍스 제공

워커힐면세점 부활을 노리는 SK네트웍스가 국내 중소·중견기업 육성에 나선다.

SK네트웍스는 국내 최대 규모의 중소·중견기업 제품 매장을 구성하고 이들의 해외 판로를 개척하는 데 250억원을 투자할 것이라고 21일 밝혔다.

SK네트웍스는 워커힐면세점 지하 1층부터 지상 3층까지 4개층 총 4,330평 (1만4313㎡)의 매장 면적 중 52%에 해당하는 2233평(7381㎡)을 국산품 매장으로 구성한다는 방침이다. 특히 이 중 93%(2071평)를 중소·중견기업 제품으로 채울 예정이다.

이는 국내 최대 규모의 중소·중견기업 제품 매장이라는 게 회사 측의 설명이다. 이곳에는 1100여개 중소기업 브랜드가 다양한 카테고리 별로 입점하게 된다.

워커힐면세점은 특히 중소·중견기업제품 매장의 37%를 ▲소상공인/중소기업 전용 마트형 매장(더 카트) ▲혁신상품 전용관(크리아트) ▲중소기업유통센터 상품관(아임쇼핑) ▲사회적 기업 전용관(S·E) 등 4개 특화 전용관으로 편성한다. 매장 및 인력, 판매관리 비용도 SK네트웍스가 지원한다.

이와 함께 온라인 면세점 내 국산품 전용몰을 운영하고 SK의 중국 등 전세계 현지법인을 활용한 판촉지원에도 힘쓸 계획이다.

앞서 워커힐면세점은 최근 5년간 4만종이 넘는 중소기업 제품을 판매했으며, 매출 비중도 30%이었다. 이 기간 업계 최초로 면세점에 선보인 제품은 90여개 업체 5600종으로 대표 브랜드는 쿠쿠전자가 있다. 쿠쿠의 경우 입점 3년만에 1,000% 이상 매출이 증가한 바 있다.

SK네트웍스 관계자는 “면세점을 찾는 관광객들이 통유리를 통해 쾌적하게 한강 조망을 즐기면서 우리나라를 대표하는 다양한 상품들을 선택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뉴스웨이 정혜인 기자

ad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