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7월 18일 목요일

  • 서울 23℃

  • 인천 25℃

  • 백령 24℃

  • 춘천 23℃

  • 강릉 24℃

  • 청주 26℃

  • 수원 25℃

  • 안동 25℃

  • 울릉도 25℃

  • 독도 25℃

  • 대전 27℃

  • 전주 29℃

  • 광주 29℃

  • 목포 28℃

  • 여수 28℃

  • 대구 28℃

  • 울산 27℃

  • 창원 28℃

  • 부산 27℃

  • 제주 26℃

산업 아시아나 화물 인수전에 메리츠증권 참여...MBK는 불참

산업 산업일반

아시아나 화물 인수전에 메리츠증권 참여...MBK는 불참

등록 2024.06.12 21:00

서승범

  기자

아시아나 화물 인수전에 나선 에어프레미아 컨소시엄에 메리츠증권이 참여한다. 또 다른 참여자로 알려졌던 MBK파트너스는 투자 계획을 철회했다.

12일 연합뉴스 보도에 따르면 MBK파트너스는 스페셜시츄에이션(SS) 2호 펀드를 통해 전환사채(CB) 형태로 에어프레미아 컨소시엄에 3000억원을 출자하려 했으나 결국 투자확약서(LOC)를 제출하지 않았다.

기간 내 내부 수익률 기준을 충족하기 어려울 것이라는 판단 아래 이같이 결정한 것으로 알려졌다.

MBK파트너스의 빈자리는 메리츠증권이 메웠다. 메리츠증권은 직접 대출 형태로 참여할 것으로 전해졌다.

아시아나항공 화물사업 매각에는 에어프레미아뿐 아니라 이스타항공, 에어인천 등 저비용 항공사(LCC)들이 참전한 것으로 알려졌다.

화물사업 매각은 대한항공과 아시아나항공의 기업결합에 필요한 선결 과제다.

매각 주관사 UBS는 조만간 우선협상대상자를 선정할 예정이다.
ad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