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7월 17일 수요일

  • 서울 23℃

  • 인천 24℃

  • 백령 24℃

  • 춘천 23℃

  • 강릉 23℃

  • 청주 23℃

  • 수원 23℃

  • 안동 23℃

  • 울릉도 23℃

  • 독도 23℃

  • 대전 23℃

  • 전주 25℃

  • 광주 25℃

  • 목포 25℃

  • 여수 24℃

  • 대구 23℃

  • 울산 24℃

  • 창원 24℃

  • 부산 24℃

  • 제주 26℃

부동산 '워크아웃' 태영건설, 조직 개편 실시···위기관리팀 신설

부동산 건설사

'워크아웃' 태영건설, 조직 개편 실시···위기관리팀 신설

등록 2024.05.06 16:02

주현철

  기자

[DB 태영건설, 태영그룹 사진=강민석 기자 kms@newsway.co.kr[DB 태영건설, 태영그룹 사진=강민석 기자 kms@newsway.co.kr

태영그룹은 지주사 티와이홀딩스와 계열사 태영건설에 대한 조직 개편과 보직 인사를 단행했다고 6일 밝혔다. 워크아웃(기업 재무구조 개선) 절차를 진행 중인 태영건설의 신속한 경영 정상화를 위해서다.

먼저 태영건설은 기존 5본부 1실 33팀을 5본부 2실 24팀으로 변경하고 조직을 개편했다. 또 감사팀과 위기관리(RM)팀을 신설하고 법무팀은 법무실로 승격했다.

조직개편은 '체크 앤 밸런스(check & balance)'에 주안점을 뒀다. 기존 건축본부, 토목본부, 개발본부, NE사업본부가 각 사업부문의 수주부터 실행까지 일괄적으로 진행하면서 발생했던 수익성 등의 관리 상 허점을 보완하는데 초점을 맞췄다.

태영건설은 이번 조직 개편에서 토목, 건축 같은 직군별로 나누지 않고 기능 중심의 역할 분담에 맞춰 수주 담당은 ▲기술영업본부, 실행 담당은 ▲현장관리본부, 개발 담당은 ▲투자사업본부로 재편해 조직을 슬림화하되 효율성은 높였다고 밝혔다.

또 사업성에 대한 교차 검증을 위해 운영본부에서 '실행 견적'을 담당하도록해 견제와 균형을 통한 리스크 관리와 수익성 체크가 가능하도록 제도화했다.

이를 위해 신설된 RM팀은 '적정 수준의 프로젝트파이낸싱(PF) 사업'과 '사업단위 리스크 관리'는 물론이고, 전체 회사 차원의 리스크를 챙기고 '수주 원칙'까지 확립한다는 계획이다.
ad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