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6월 20일 목요일

  • 서울 34℃

  • 인천 33℃

  • 백령 26℃

  • 춘천 35℃

  • 강릉 31℃

  • 청주 30℃

  • 수원 33℃

  • 안동 32℃

  • 울릉도 24℃

  • 독도 24℃

  • 대전 31℃

  • 전주 28℃

  • 광주 24℃

  • 목포 22℃

  • 여수 22℃

  • 대구 28℃

  • 울산 25℃

  • 창원 26℃

  • 부산 25℃

  • 제주 22℃

유통·바이오 '통합 이마트' 출범···이마트-이마트에브리데이 합병

유통·바이오 채널

'통합 이마트' 출범···이마트-이마트에브리데이 합병

등록 2024.04.16 15:43

김제영

  기자

양사 '합병 계약' 이사회···오는 7월 합병법인 출범공동 매입·물류 실현···원가·상품 경쟁력, 운영 효율↑오는 2025년 통합 시너지 창출 기대···고객 혜택 강화

그래픽=홍연택 기자그래픽=홍연택 기자

이마트와 이마트에브리데이가 합병한다. '통합 이마트'는 통합 매입과 물류 등을 통해 수익성을 개선하고 고객 혜택을 증대하는 시너지 창출을 가속화한다는 방침이다.

이마트와 이마트에브리데이 각각 이사회를 열고 양사의 합병을 결의했다고 16일 밝혔다. 합병 계약일은 4월 30일이고, 관련 공고 이후 주주·채권자 의견 청취 등을 거친다. 예정 합병 기일은 6월 30일, 7월 1일 등기를 마치면 통합 이마트 법인이 출범한다.

합병은 이마트가 이마트에브리데이를 흡수 합병하는 방식으로 이뤄진다. 이마트는 이마트에브리데이의 지분 99.3%를 보유한 최대주주다. 관련 법률에 따라 주주총회를 이사회로 갈음하는 소규모 합병으로 진행된다.

이마트는 소멸법인이 되는 이마트에브리데이의 소액주주에게는 적정 가치로 산정된 합병교부금을 지급할 예정이다. 별도의 신주발행은 없다.

이번 합병은 지난해 9월 한채양 이마트 대표가 양사 대표를 겸임한 이후 추진해왔던 통합 시너지 창출을 확대하기 위해서 추진된다.

통합 이마트는 매입 규모를 확대해 원가 경쟁력을 높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협력업체는 상품 판로와 공급량이 늘어난다. 이마트와 협력사 모두 소비 트렌드를 반영한 새로운 상품을 개발해 제공할 여력도 커질 전망이다. 가격과 품질 모두에서 상품 경쟁력이 강화되는 셈이다.

이마트와 이마트에브리데이는 2월부터 먹거리와 일상용품 등 필수 상품을 분기마다 초저가로 제공하는 '가격역주행' 기획상품 일부를 함께 판매 중이다. 이마트의 시그니처 상품 중 하나인 '이맛쌀' 등이 포함됐다.

이처럼 통합 이마트는 공급업체의 판로는 넓히고 고객의 선택지 역시 키우는 '윈-윈'이 배가될 것으로 기대된다. 또 대형마트와 SSM(기업형 슈퍼마켓) 점포를 교차 이용하는 고객을 위한 통합 마케팅도 점차 늘려나갈 방침이다.

통합 물류를 통한 운영 효율화도 기대된다. 두 회사가 기존 보유한 물류센터를 활용하면 보다 신속하게 상품을 공급할 수 있다. 인근 지역 내의 물류 센터를 통폐합해 효율성을 높일 수도 있을 것으로 보인다.

통합 이마트는 올해 통합 매입을 위한 조직 정비 등 기반을 다진다는 계획이다. 이를 바탕으로 2025년부터 본격적인 통합 시너지 창출에 나선다는 복안이다.

한채양 이마트 대표는"양사의 통합은 격변하는 시장 환경 속에서 지속가능한 수익성과 성장성을 확보할 수 있는 전략"이라며 "협력업체에게도 이득이 되고 궁극적으로 고객 혜택을 극대화하는 '모두를 위한 통합'을 실현할 것"이라고 말했다.
ad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