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5월 20일 월요일

  • 서울 17℃

  • 인천 18℃

  • 백령 15℃

  • 춘천 15℃

  • 강릉 13℃

  • 청주 15℃

  • 수원 16℃

  • 안동 12℃

  • 울릉도 13℃

  • 독도 13℃

  • 대전 12℃

  • 전주 14℃

  • 광주 11℃

  • 목포 15℃

  • 여수 17℃

  • 대구 15℃

  • 울산 15℃

  • 창원 16℃

  • 부산 16℃

  • 제주 13℃

금융 한은, 3월 銀가계대출 올해 들어 첫 감소전환···주담대 증가 대폭 ↓

금융 은행

한은, 3월 銀가계대출 올해 들어 첫 감소전환···주담대 증가 대폭 ↓

등록 2024.04.11 12:00

이수정

  기자

지난달 은행권 주담대 전월비 증가폭 5000억원주택도시기금 정책대출 공급·전세자금 수요 감소기타대출은 2월에 이어 2조1000억원 줄어들어

한국은행, bok 사진=강민석 기자 kms@newsway.co.kr한국은행, bok 사진=강민석 기자 kms@newsway.co.kr

한국은행은 3월 은행 가계대출이 1098조6000억원으로 전월대비 1조6000억원 감소했다고 11일 밝혔다. 총 가계대출이 전월비 감소 전환된 것은 올해들어 처음이다.

지난달 가계대출 가운데 주택담보대출(860조5000억원)의 증가폭이 5000억원으로 지난달(4조7000억원)으로 대폭 줄었다. 주택도시기금 정책대출이 자체재원으로 공급된 데다 전세자금 수요도 감소하면서다. 기타대출은 신용대출 상환이 지속되고, 분기말 부실채권 매·상각 등으로 전월(△2조8000억원)에 이어 2조1000억원 감소한 236조9000억원을 기록했다.

반면 3월 은행의 기업대출은 은행 기업대출(1272조8000억원) 확대 전략과 기업들의 자금 수요가 맞물리면서 큰 폭으로 늘었다. 대기업대출은 지난달보다 4조1000억원 증가한 260조4000억원으로 집계됐다. 한은은 대기업대출 증가가 분기말 재무비율 관리를 위한 일시 상환에도 일부 대기업의 시설자금 수요 확대 영향으로 분석했다. 중소기업(1012조4000억원)도 은행권의 대출영업 강화, 중소법인의 법인세 납부 등으로 증가폭(4조7000억원→6조2000억원)이 늘었다. 지난달 화사채 발행은 5000억원 추가 수준으로 계절적 요인으로 전월(3조6000억원)보다 증가폭이 크게 줄었다.

은행 수신은 수시입출식예금을 중심으로 36조원 증가한 2362조5000억원으로 집계됐다. 이는 지난 2월 증가폭인 32조4000억원보다 더 늘어난 수준이다. 이 가운데 수시입출식예금이 전월대비 48조5000억원 늘어난 926조8000억원, 정기예금은 은행의 자금조달 유인 약화, 정기예금 ABCP 대규모 만기도래 등으로 지난 2월대비 13조3000억원 감소한 996조6000억원을 기록했다. CD는 전월보다 3조7000억원 증가한 66조2000억원, 은행채는 1조8000억원 늘어 315조7000억원으로 집계됐다. 한은은 "수시입출식예금은 분기말 재무비율 관리 및 4월 배당금 지급 등을 위한 기업자금 예치 등으로 큰 폭으로 증가했다"고 분석했다.

자산운용사 수신도 지난달 2조1000억원 감소한 976조5000억원을 기록했다. 이 가운데 MMF는 분기말 재무비율 관리를 위한 기업자금 유출 등으로 감소 전환(5조1000억원→△12조4000억원)했다. 주식형펀드는 전월대비 4조4000억원 늘어나는 등 강세를 보였다. 기타펀드도 2월(4조5000억원)에 이어 지난달에도 4조9000억원 늘어나 크게 증가했다.
ad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