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7월 24일 수요일

  • 서울 25℃

  • 인천 26℃

  • 백령 24℃

  • 춘천 24℃

  • 강릉 26℃

  • 청주 26℃

  • 수원 25℃

  • 안동 24℃

  • 울릉도 24℃

  • 독도 24℃

  • 대전 25℃

  • 전주 26℃

  • 광주 27℃

  • 목포 28℃

  • 여수 27℃

  • 대구 28℃

  • 울산 27℃

  • 창원 26℃

  • 부산 22℃

  • 제주 27℃

이슈플러스 美, 인텔에 반도체 보조금 등 26조원 지원

이슈플러스 일반

美, 인텔에 반도체 보조금 등 26조원 지원

등록 2024.03.21 10:38

김선민

  기자

미국 정부가 인텔에 반도체 및 과학법(CHIPS and Science Act)에 근거해 최대 195억 달러(약 26조1천495억원)을 지원하기로 결정했다.

연합뉴스에 따르면 백악관은 20일(현지시간) 성명에서 "상무부가 반도체법에 따라 인텔에 최대 85억달러(약 11조4천억원)의 직접 자금과 대출 110억달러(약 14조8천억원)를 제공하기로 예비적 합의에 도달했다"고 밝혔다.

조 바이든 대통령은 이날 애리조나주 챈들러를 방문해 이를 직접 발표할 계획이다.

반도체법은 국내외 기업의 미국 내 반도체 설비투자를 촉진하기 위한 법안이다. 반도체 생산 보조금으로 총 390억달러, 연구개발(R&D) 지원금으로 총 132억달러 등 5년간 총 527억달러를 지원한다는 내용이다.

미국의 반도체 산업 지원은 '산업의 쌀'로 불리는 필수 첨단기술에서 자국이 중국 등 신흥 기술강국들에 뒤지면서 안보가 위태로워질 수 있다는 위기감 속에 나왔다.

백악관은 "반도체는 미국에서 발명돼 휴대전화기부터 전기자동차, 냉장고, 위성, 방위체계까지 모든 것에 힘을 불어넣지만 오늘날 미국은 세계 반도체의 10% 미만을 생산하며 최첨단 반도체는 일절 생산하지 못한다"고 지적했다.

미국 정부는 삼성전자에도 미국 내 추가 투자를 하는 조건으로 60억 달러(약 8조430억원) 이상의 보조금 지원을 계획하고 있다고 알려졌다.

블룸버그통신은 지난 15일 복수의 소식통을 인용해 미국 정부가 이달 말께 삼성전자에 대한 반도체 보조금 지원 계획을 발표할 것이라고 전했다.

블룸버그는 또한 미국 상무부가 대만의 반도체업체인 TSMC에 대해서도 보조금 50억 달러(약 6조7천억원) 지원 방침을 정한 것으로 알려졌다고 전했다.

백악관은 반도체법에 따라 인텔에 배정되는 자금이 애리조나, 오하이오, 뉴멕시코, 오리건주의 인텔 설비 건설·확충에 쓰이게 된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이를 통해 미국에서 일자리 약 3만개를 창출되고 수십만개의 간접 일자리를 지원하는 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내다봤다.
ad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