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5월 20일 월요일

  • 서울 22℃

  • 인천 23℃

  • 백령 18℃

  • 춘천 19℃

  • 강릉 16℃

  • 청주 22℃

  • 수원 22℃

  • 안동 20℃

  • 울릉도 17℃

  • 독도 17℃

  • 대전 23℃

  • 전주 24℃

  • 광주 26℃

  • 목포 22℃

  • 여수 28℃

  • 대구 27℃

  • 울산 28℃

  • 창원 29℃

  • 부산 29℃

  • 제주 24℃

이슈플러스 디즈니, 인도 대기업과 합작사 설립···시청자 7억명 확보

이슈플러스 일반

디즈니, 인도 대기업과 합작사 설립···시청자 7억명 확보

등록 2024.02.29 09:43

김선민

  기자

월트디즈니컴퍼니(이하 디즈니)가 인도의 대기업 릴라이언스 인더스트리스(이하 릴라이언스)와 미디어 합작회사를 설립하고 인도 시장 공략을 강화한다.

연합뉴스에 따르면 디즈니는 28일(현지시간) 자사의 인도 내 자회사 '스타 인디아'와 릴라이언스의 '비아콤18' 사업부를 통합해 새로운 조인트벤처를 설립하는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 합작회사의 가치는 85억달러(약 11조3천560억원) 규모로, 거래가 완료되면 릴라이언스가 지배하게 된다. 디즈니는 조인트벤처의 지분 36.84%를 소유한다.

릴라이언스는 아시아 최고 부호인 무케시 암바니가 이끄는 대기업으로, 디즈니와 설립하는 조인트벤처는 그의 부인인 니타 암바니가 회장직을 맡는다.

릴라이언스는 이 합작사의 성장 전략에 약 14억달러(약 1조8천704억원)를 더 투자하기로 합의했으며, 디즈니 역시 현지 규제당국의 승인이 이뤄지면 추가로 출자할 수도 있다고 밝혔다.

디즈니는 이번 합작으로 TV채널과 스트리밍 플랫폼 등 양사의 미디어 자산이 통합됨에 따라 인도 전역에서 7억5천만 명이 넘는 시청자를 확보하게 된다고 설명했다.

아울러 이 조인트벤처는 인도에서 디즈니 영화와 제작물을 배급할 수 있는 독점권을 갖고, 3만여개의 디즈니 콘텐츠 자산 라이선스를 활용할 수 있게 된다고 회사 측은 전했다.

밥 아이거 디즈니 최고경영자(CEO)는 "인도는 세계에서 인구가 가장 많은 시장으로, 이번 조인트벤처가 회사의 장기적인 가치 창출에 기여할 기회에 기대가 크다"고 말했다.

이어 "릴라이언스는 인도 시장과 소비자에 대해 깊은 이해를 지니고 있으며, 우리가 함께 만드는 회사는 광범위한 디지털 서비스와 엔터테인먼트·스포츠 콘텐츠 포트폴리오로 소비자에게 더 나은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릴라이언스의 무케시 암바니 회장은 "이번 계약은 인도 엔터테인먼트 산업의 새로운 시대를 알리는 획기적인 계약"이라며 "우리의 광범위한 자원과 창의력, 통찰력을 모아 인도 전역의 시청자들에게 저렴한 가격으로 최고의 콘텐츠를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ad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