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4월 23일 화요일

  • 서울 15℃

  • 인천 16℃

  • 백령 13℃

  • 춘천 13℃

  • 강릉 11℃

  • 청주 15℃

  • 수원 15℃

  • 안동 12℃

  • 울릉도 12℃

  • 독도 13℃

  • 대전 15℃

  • 전주 14℃

  • 광주 13℃

  • 목포 14℃

  • 여수 14℃

  • 대구 15℃

  • 울산 15℃

  • 창원 14℃

  • 부산 14℃

  • 제주 15℃

증권 정부, 기업 밸류업 발표 임박···차익 매물 실현 우려도

증권 증권일반

정부, 기업 밸류업 발표 임박···차익 매물 실현 우려도

등록 2024.02.26 09:11

안윤해

  기자

정부, 기업 밸류업 발표 임박···차익 매물 실현 우려도 기사의 사진

정부가 코리아디스카운트(한국 증시 저평가 현상) 해소를 위한 '기업 밸류업 프로그램' 세부 방안을 발표하는 가운데, 차익실현에 따른 단기 매물이 출회 가능성이 거론되고 있다.

금융위원회는 26일 한국거래소, 자본시장연구원, 상장회사협의회, 코스닥협회 등 유관기관과 '한국 증시 도약을 위한 기업 밸류업 지원방안 1차 세미나'를 열고 세부 내용을 밝힐 예정이다.

이날 세미나에서는 기업의 자발적인 가치 제고를 유도하는 인센티브 방안과 주주환원을 이끌어내기 위한 세제 혜택 방안, 투자자 판단을 돕는 상품지수 개발 등이 공개될 전망이다.

김대준 한국투자증권 연구원은 보고서를 통해 "기업 밸류업 프로그램 세부안 내용에 따라 시장 변동성 결정될 것"이라며 "기업가치 개선을 위해 금융당국이 상장기업에 정책을 강제할 수 있는지가 핵심"이라고 분석했다.

이어 김 연구원은 "일본처럼 주가순자산비율(PBR) 1배 달성을 위한 방안을 추진한다면 시장에서의 밸류업 기대로 주가가 오른 업종은 상승세를 이어갈 수 있다"고 예상했다. 다만 "기업 자율에 맡기는 형태로 밸류업 프로그램이 이뤄진다면 차익매물이 나올 가능성이 크다"며 "밸류업 프로그램 논의 이후 한국 증시에 들어온 외국인이 다른 행보를 보일 수 있음을 경계해야 한다"고 말했다.

그는 "지금까지는 기대감으로 종목이 올랐지만 향후에는 주주친화 정책을 강화할 수 있는 산업과 기업에 관심이 더 집중될 것"이라며 "주주환원을 강화할 수 있는 기업에 대한 관찰이 요구되는 시점"이라고 관측했다.

반면, 채익 실현에 따른 조정이 있더라도 매수를 유지해야한다는 분석도 나왔다.

조준기 SK증권 연구원은 "세부 내용을 확인하고 시장의 반응을 살피는 것이 중요하지만, 저PBR에 대해서는 조정 발생하더라도 매수 관점을 견지할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조 연구원은 "총선 전까지 정부의 정책 드라이브가 계속될 가능성 높고, 일본의 정책 선례가 있기 때문"이라며 "주주환원과 관련해 오른 기업들 외에 소외된 저PBR 기업들도 구조를 개선하려는 모습을 보인다면 업사이드는 더 높게 나올 수 있다고 생각한다"고 덧붙였다.
ad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