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4월 13일 토요일

  • 서울 24℃

  • 인천 22℃

  • 백령 11℃

  • 춘천 27℃

  • 강릉 23℃

  • 청주 26℃

  • 수원 23℃

  • 안동 27℃

  • 울릉도 16℃

  • 독도 16℃

  • 대전 27℃

  • 전주 24℃

  • 광주 23℃

  • 목포 23℃

  • 여수 20℃

  • 대구 27℃

  • 울산 20℃

  • 창원 22℃

  • 부산 20℃

  • 제주 20℃

산업 동성화인텍-한화오션, LNG 운반선 보냉재 공급의향서 체결···900억 규모

산업 중공업·방산

동성화인텍-한화오션, LNG 운반선 보냉재 공급의향서 체결···900억 규모

등록 2024.02.22 09:18

수정 2024.02.22 10:02

전소연

  기자

동성화인텍 전경. 사진=동성케미컬 제공동성화인텍 전경. 사진=동성케미컬 제공

동성케미컬의 LNG 보냉재 전문 자회사 동성화인텍은 한화오션과 약 900억 원 규모의 액화천연가스(LNG) 운반선 보냉재 공급의향서를 체결했다고 22일 밝혔다. 동성화인텍은 오는 2027년까지 NO96 LO3+ 타입 보냉재를 제작해 한화오션에 공급한다.

이번 공급의향서 체결로 동성화인텍은 기존 주력 제품인 Mark III 타입 외 NO96 타입 보냉재를 수주, 새로운 매출원을 확보하게 됐다. NO96 LO3+ 타입 보냉재는 NO96 제품 라인업 중에서도 LNG 자연기화율(BOR, Boil-off Rate)이 낮아 수요가 크게 늘고 있다.

동성화인텍은 Mark III, NO96 등 다변화된 제품 포트폴리오를 바탕으로 신규 수주를 확대해 지속적인 매출 성장을 이뤄나간다는 계획이다.

동성화인텍은 국내 조선 3사가 채택하고 있는 모든 타입의 보냉재 생산 기술을 보유하고 있다. 올해 하반기면 17만4000CBM급 LNG 운반선 기준 연 30척 수준의 보냉재 생산능력도 갖추게 된다.

동성화인텍 관계자는 "대규모 수주로 약 4년 치 일감에 해당하는 2조 원 규모의 수주잔고를 확보한 가운데 선제적 투자로 생산능력도 2022년 대비 50% 확대했다"며 "이를 기반으로 Mark III 타입뿐 아니라 NO96 타입을 비롯한 신규 보냉재 공급을 늘려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동성화인텍은 친환경 에너지 기업으로의 도약을 위해 액화이산화탄소 화물탱크 및 단열재, 이산화탄소 포집 및 저장 등 기후변화 대응 기술 개발에도 박차를 가하고 있다.
ad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