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4월 25일 목요일

  • 서울 16℃

  • 인천 16℃

  • 백령 12℃

  • 춘천 20℃

  • 강릉 25℃

  • 청주 17℃

  • 수원 15℃

  • 안동 20℃

  • 울릉도 17℃

  • 독도 17℃

  • 대전 20℃

  • 전주 20℃

  • 광주 23℃

  • 목포 19℃

  • 여수 22℃

  • 대구 24℃

  • 울산 23℃

  • 창원 24℃

  • 부산 24℃

  • 제주 19℃

부동산 강남 3구 유일 공공재개발 '거여새마을' 사업 본격화

부동산 부동산일반

강남 3구 유일 공공재개발 '거여새마을' 사업 본격화

등록 2024.02.05 20:08

주현철

  기자

거여새마을 재개발 조감도. 사진=LH 제공거여새마을 재개발 조감도. 사진=LH 제공

서울 강남 3구에서 유일하게 공공재개발을 추진 중인 '거여새마을' 사업이 본격화된다.

5일 한국토지주택공사(LH)는 최근 공공 재개발 사업 최초로 거여 새마을 구역 주민대표회의와 사업시행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공공재개발사업은 주민의 의견을 수렴하기 위해 주민대표회의를 운영하며 상호간 책임과 의무를 규정하는 사업시행협약을 체결해 주민과 함께 사업을 본격 추진하게 된다.

이번 협약체결에 따라 LH는 주민의 의견을 반영해 신속히 시공자 선정 절차를 진행하고 상반기에 시공자 선정을 마무리할 예정이다.

거여새마을은 강남 3구 내 위치한 공공재개발사업 구역으로 공공재개발사업 중 가장 빠르게 사업이 진행되고 있다. 특히 인근 지하철 5호선 거여역과 신설 예정인 위례트램선 101역(가칭)을 이용할 수 있어 뛰어난 입지를 갖춘 것으로 평가된다.

거여새마을 구역은 1종 일반주거지역이 구역의 67%를 차지해 사업추진에 난항을 겪었으나, 용도지역 상향으로 용적률이 282%까지 확보돼 오는 2027년 최고 35층의 공동주택 1654가구가 공급된다.

거여·마천 재정비촉진지구와 위례신도시를 연결하는 기존 지역은 열악한 주거지로 꼽혔지만 향후 양질의 고급 주거단지로 변모할 예정이다.
ad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