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2월 28일 수요일

  • 서울 5℃

  • 인천 4℃

  • 백령 3℃

  • 춘천 5℃

  • 강릉 2℃

  • 청주 6℃

  • 수원 6℃

  • 안동 3℃

  • 울릉도 6℃

  • 독도 6℃

  • 대전 5℃

  • 전주 9℃

  • 광주 9℃

  • 목포 8℃

  • 여수 9℃

  • 대구 6℃

  • 울산 5℃

  • 창원 8℃

  • 부산 6℃

  • 제주 10℃

산업 LG에너지솔루션, 포드·코치 합작법인 설립 철회···"투자 시기 아냐"

산업 에너지·화학

LG에너지솔루션, 포드·코치 합작법인 설립 철회···"투자 시기 아냐"

등록 2023.11.11 09:12

김현호

  기자

LG에너지솔루션 사진=강민석 기자 kms@newsway.co.kr

LG에너지솔루션이 포드, 코치(Koç Holding)와 튀르키예(터키)에 전기차 배터리 합작법인을 설립하려고 했던 계획을 철회했다.

LG에너지솔루션은 11일 입장문을 통해 "현재 소비자들의 EV 전환 속도를 고려했을 때 튀르키예에 건설 예정이던 배터리셀 생산시설에 대한 투자를 지속하기에 적절한 시기가 아니라는 것에 상호 동의했다"며 "이에 따라 3자 MOU(업무협약)를 상호 해지한다"고 덧붙였다.

포드의 기존 상용차 EV 관련 계획은 그대로 진행된다. LG에너지솔루션은 기존 생산시설에서 동일한 상용 EV 모델에 탑재될 배터리셀을 공급할 예정이며 2035년까지 유럽 전역에 전기차 포트폴리오를 제공하려는 포드의 목표에 지속적으로 협력할 계획이다.

LG에너지솔루션은 지난 2월 포드, 코치와 전기차 배터리 생산 합작법인 설립 추진을 위한 양해각서를 체결했다. 3사는 튀르키예에 2026년 양산을 목표로 약 25GWh 규모의 배터리 공장 건설을 추진하고 향후 45GWh까지 확대하는 방안을 협의해 나가기로 했다.
ad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