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7월 19일 금요일

  • 서울 24℃

  • 인천 24℃

  • 백령 22℃

  • 춘천 23℃

  • 강릉 26℃

  • 청주 24℃

  • 수원 24℃

  • 안동 25℃

  • 울릉도 24℃

  • 독도 24℃

  • 대전 24℃

  • 전주 26℃

  • 광주 25℃

  • 목포 24℃

  • 여수 26℃

  • 대구 27℃

  • 울산 26℃

  • 창원 26℃

  • 부산 26℃

  • 제주 26℃

이슈플러스 한국 100대 기업, 상반기 경영실적 미국보다 '부진'

이슈플러스 일반

한국 100대 기업, 상반기 경영실적 미국보다 '부진'

등록 2023.09.25 10:38

김선민

  기자

올해 상반기 우리나라 100대 기업의 경영 실적이 미국 100대 기업과 비교해 매우 저조했다는 조사 결과가 나왔다.

연합뉴스에 따르면 25일 한국경제인협회(한경협)는 미국 뉴욕증권거래소에 상장된 시가총액 100대 비금융 기업과 한국증권거래소에 상장된 시총 100대 비금융 기업의 올해 상반기 경영실적을 비교한 결과를 발표했다.

조사 결과 한국 100대 기업은 사업 규모를 나타내는 매출은 물론 수익성 지표인 영업이익과 당기순이익에서도 미국 100대 기업에 크게 밀린 것으로 나타났다.

미국 100대 기업의 총매출은 지난해 상반기 3조7828억달러(약 5055조7000억원)에서 올해 상반기 3조8720억달러(약 5174조9000억원)로 2.4% 증가한 것으로 집계됐다. 이에 반해 한국 100대 기업의 총매출은 7444억달러(약 994조9000억원)에서 7463억달러(약 997조4000억원)로 0.3% 증가하는 데 그쳤다.

고금리·고물가 등 경기침체 영향으로 미국과 한국의 100대 기업 모두 올해 상반기 영업이익이 작년 동기보다 줄었지만 감소 폭은 크게 차이가 났다. 미국 100대 기업의 영업이익 총액은 6643억달러(약 887조8000억원)에서 6385억달러(약 853조3000억원)로 1년 새 3.9% 감소했다.

반면 한국 100대 기업의 영업이익 총액은 678억달러(약 90조6000억원)에서 248억달러(약 33조1000억원)로 63.4% 급감했다. 당기순이익도 미국 100대 기업은 3.2% 소폭 증가한 데 반해 한국 100대 기업은 68%라는 큰 감소 폭을 보였다.

한경협은 반도체를 포함한 IT 기업과 에너지 기업의 실적 악화가 우리나라 대기업 경영실적에 악영향을 미쳤다고 분석했다. 올해 상반기 미국 IT 기업의 매출, 영업이익, 당기순이익 총액은 지난해 동기 대비 각각 0.3%, 4.8%, 4.4% 감소했다. 이에 반해 한국 IT 기업의 매출과 영업이익, 당기순이익 총액은 각각 21.5%, 113%, 109.4% 급감했다.

양국의 시총 1위 기업인 애플과 삼성전자만을 비교해도 애플은 올해 상반기 매출과 영업이익, 당기순이익이 작년 동기 대비 각각 4.2%, 10%, 9.2% 줄었지만, 삼성전자는 21.5%, 95.4%, 86.9%로 감소 폭이 이를 크게 상회했다.

통신·미디어 등 커뮤니케이션 분야의 미국 대표 기업인 메타플랫폼(메타)도 올해 상반기 매출과 영업이익이 각각 6.9%, 9.8% 늘었지만, 한국 대표 기업인 카카오는 매출은 7.1% 증가한 데 반해 영업이익은 44.9% 감소했다. 당기순이익 감소 폭은 메타 4.6%, 카카오 90.3%였다.
ad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