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5월 22일 수요일

  • 서울 18℃

  • 인천 16℃

  • 백령 15℃

  • 춘천 20℃

  • 강릉 23℃

  • 청주 22℃

  • 수원 18℃

  • 안동 21℃

  • 울릉도 16℃

  • 독도 16℃

  • 대전 22℃

  • 전주 20℃

  • 광주 21℃

  • 목포 17℃

  • 여수 19℃

  • 대구 25℃

  • 울산 17℃

  • 창원 20℃

  • 부산 18℃

  • 제주 18℃

증권 CNT 선도기업, 2차전지 소재 숨은 강자

증권 증권일반 신흥주식부자|강득주 제이오 대표

CNT 선도기업, 2차전지 소재 숨은 강자

등록 2023.09.18 07:00

안윤해

  기자

강득주 지분가치 3600억···이주성 세아제강 대표 제쳐제이오 주가, 2만8900원···공모가 대비 122% 급등"고객사 물량 요청·CAPA 증설···차세대 핵심 소재사"

 CNT 선도기업, 2차전지 소재 숨은 강자 기사의 사진

올해는 국내 증시를 견인하던 2차전지주에 급제동이 걸렸지만 2차전지 소재 숨은 강자로 꼽히는 제이오는 흑자전환에 성공하며 두드러진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 제이오의 주가는 견조한 수준을 유지하면서 강득주 제이오 대표의 주식 가치도 껑충 뛰었다.

18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제이오는 지난 15일 400원(-1.37%) 내린 2만8900원에 거래를 마쳤다. 앞서 제이오는 올해 초 2차전지주 열풍이 일어난 시기에 상장하면서, 주가가 상장 직후 2개월만에 공모가(1만3000원) 대비 세배 이상 뛰어올랐다.

현재는 2차전지주의 강세가 한 풀 꺾이면서 제이오의 주가도 일부 영향을 받았지만, 올해 상장 당시 공모가보다 122% 이상 오른 주가를 유지하고 있다.

지난 15일 종가 기준 강 대표의 지분가치는 국내 상장사 개인주주 기준 98위를 기록했다. 이는 이주성 세아제강지주 대표와 이정호 레인보우로보틱스 대표를 앞서는 순위다.

금융감독원 전자공시시스템에 따르면 강득주 대표의 지분가치는 지난 15일 종가 기준 2601억원으로 나타났다. 강 대표 개인은 900만주, 28.72%의 지분을 보유하고 있다. 특수관계인은 총 6명으로 이들의 지분을 포함할 경우 강 대표의 지분은 총 39.81%, 지분가치는 3605억원이다.

지난 1994년 설립된 제이오는 사업 초기 2차전지, 전자재료, 항공우주 등에 필요한 소재생산 설비와 식품, 석유화학 등 다양한 분야에서 플랜트 엔지니어링 사업으로 시작했다. 이어 회사는 2003년부터 본격적으로 탄소나노튜브(CNT) 연구개발 시작해 2차전지 도전재용 탄소나노튜브를 연구개발해 독자적인 기술력을 보유하게 됐다.

CNT는 탄소 원자로 구성된 나노미터 단위의 물질로 이차전지 성능을 높일 수 있는 도전재 소재다. 제이오는 CNT 개발 인력을 바탕으로 2006년 최초로 다중벽(MW·Multi Wall) CNT의 대량 생산을 시작했고, 2014년에는 세계 최초로 직경이 작고 길이가 긴(TW·Thin Wall) CNT 양산을 시작했다.

현재 회사는 이차전지용 MWCNT와 TWCNT를 양산하고 있으며, 단일벽탄소나노튜브(SWCNT)는 이미 개발을 완료했다. 제이오는 세계에서 유일하게 TWCNT를 생산하고 있으며, 해당 제품은 MWCNT보다 물성을 개선하고 SWCNT보다 가격이 저렴해 시장에서 각광받고 있다. 이에 따라 회사는 현재 SK온, 유럽의 2차전지 기업인 노스볼트(Northvolt)를 주요 고객사로 보유하고 있으며, 중국 내 물량도 확대될 것으로 예상된다.

회사는 하반기 신규 고객사 확보에 따라 추가적인 증설도 진행할 예정이다. 올해 상반기 기준 제이오의 CNT 생산능력은 연 300톤으로 모두 가동되고 있는 상황으로 알려졌다. 이에 회사는 내년 말을 목표로 연 3000톤 규모로 확대하는 작업을 진행하고 있으며, 오는 2025년에는 5000톤까지 추가로 증설해 제품 수요를 대응하겠다는 계획이다. 회사의 추가 증설은 향후 CNT 사업부의 매출 성장을 이끌 것으로 보인다.

실제로 제이오는 상반기 매출액이 526억원, 영업이익이 52억4500만원을 기록했고, 당기순이익 60억원을 달성했다. 매출액은 전년 동기 대비 60.7% 증가했으며, 영업이익과 당기순이익은 흑자전환에 성공했다. 아울러 회사는 CNT 시장의 확대와 2차전지 고객사들의 물량 증가로 지속적인 성장세가 전망된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김성환 부국증권 연구원은 "국내외 셀 메이커들의 CNT 채택률 증가하고 잇따른 증설효과가 반영되면서 실적 성장 가시성이 높다고 판단된다"며, "이에 따라 밸류에이션 부담도 경감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심원용 신한투자증권 연구원은 "CNT 시장 성장세는 확실하고, 고객사들이 제이오의 증설만 기다릴 정도"라며 "고객사들의 잇따른 요청과 SWCNT, 전고체용 CNT 개발 등 차세대 핵심 소재사로 자리매김할 기업"이라고 본다고 말했다.이어 "현재 주가는 연중 고점 대비 32% 하락해 매수하기에 좋은 시기"라고 분석했다.
ad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