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4월 14일 일요일

  • 서울

  • 인천 23℃

  • 백령 17℃

  • 춘천 24℃

  • 강릉 25℃

  • 청주 23℃

  • 수원 24℃

  • 안동 24℃

  • 울릉도 16℃

  • 독도 16℃

  • 대전 24℃

  • 전주 26℃

  • 광주 25℃

  • 목포 23℃

  • 여수 20℃

  • 대구 23℃

  • 울산 23℃

  • 창원 24℃

  • 부산 24℃

  • 제주 20℃

산업 두산에너빌리티, 2.9조 신한울 3·4호기 주기기 공급 계약 체결

산업 에너지·화학

두산에너빌리티, 2.9조 신한울 3·4호기 주기기 공급 계약 체결

등록 2023.03.29 16:09

전소연

  기자

신한울 3·4기 원자로에 들어가는 핵심 주기기 제작·공급3·4기, 2032년과 2033년 준공 목표 추진···울진군에 건설정영인 사장 "국내 원전 생태계 전반에 활력 생길 것"

두산에너빌리티는 한국수력원자력과 2조9000억원 규모의 신한울 3·4호기 주기기 공급계약을 체결했다.(사진=두산에너빌리티 제공)두산에너빌리티는 한국수력원자력과 2조9000억원 규모의 신한울 3·4호기 주기기 공급계약을 체결했다.(사진=두산에너빌리티 제공)

두산에너빌리티는 한국수력원자력과 2조9000억원 규모의 신한울 3·4호기 주기기 공급계약을 체결했다고 29일 밝혔다.

이번 계약으로 두산에너빌리티는 신한울 3·4호기에 들어가는 원자로, 증기발생기, 터빈발전기 등 핵심 주기기를 제작·공급한다. 경북 울진군에 건설되는 신한울 3·4호기는 각각 2032년과 2033년 준공을 목표로 추진된다.

신한울 3·4호기에는 1400MW급 한국 표준형 모델인 APR1400이 적용된다. APR1400은 2019년 준공한 새울 1호기를 시작으로 UAE 바라카 원전 1~4호기, 새울 3·4호기에 적용되면서 성능·안전성·경제성 등 경쟁력을 인정 받았다. 또한 운영 과정에서 품질기준을 지속 상향하고 이를 준수하기 위한 설계 개선이 꾸준히 이뤄져 안전성이 더욱 강화됐다.

두산에너빌리티는 이번 주기기 제작을 위해 국내 460여개 원전 협력사와 힘을 모은다. 주기기 제작에 필요한 소재, 부품과 제작 과정에 필요한 기계가공, 제관제작, 열처리 등의 업무를 국내 협력사에 발주할 계획이다.

이미 지난 2월까지 450억원 규모의 일감을 선발주했다. 연말까지 2100억원 규모의 추가 발주를 진행한다는 계획이다. 또 협력사 품질 경쟁력 제고를 위해 KEPIC 인증서 갱신, 품질보증 시스템 수립, 품질교육 등의 업무를 지원하고 있다.

아울러 두산에너빌리티는 이날 산업통상자원부 주관으로 한국수력원자력, 한국산업은행과 '원전 생태계 활성화를 위한 원전 중소·중견기업 대상 특별금융지원 업무협약'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고금리로 자금 운용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원전 협력사들을 지원하기 위해 추진됐다. 협약 참여 기관이 총 2000억원의 재원을 마련해 원전 협력사에 저금리 특별 금융지원을 시행할 계획이다.

정연인 두산에너빌리티 사장은 "이번 계약으로 두산에너빌리티는 물론 주기기 제작에 참여하는 원전 협력사 등 국내 원전 생태계 전반에 활력이 생길 것"이라고 말했다.
ad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