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현대캐피탈 "3분기 국내외 자산 총액 전년비 20% 증가"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이미지 확대thumbanil

이형석 현대캐피탈 CFO가 6일 현대캐피탈 신사옥에서 '2022 글로벌 투자설명회(IR)'에서 투자자들을 대상으로 올해 성과를 발표하고 있다. 사진=현대캐피탈

현대캐피탈은 올해 3분기 국내외 자산 총액이 약 법인의 자산 총액은 약 124조원으로 집계돼 전년 대비 20% 증가했다고 7일 밝혔다.

현대캐피탈은 지난 6일 '2022 글로벌 투자설명회(IR)'에서 이같이 발표하고 국내와 해외 법인의 세전이익 역시 올해 3분기 기준 1조 5000억원을 넘어섰다고 말했다. 현대캐피탈은 이에 대해 차량용 반도체 수급난과 러시아-우크라이나 전쟁, 글로벌 금리인상 등 녹록지 않은 시장 상황에서 예상을 뛰어넘는 성과를 이뤘다고 자평했다.

이번 현대캐피탈 투자설명회는 올해 9월 이전한 서울역 신사옥에서 열렸으며 은행∙증권사∙신용평가사∙자산운용사∙보험사 등 국내외 65개 기관에서 150여명의 투자관계자가 참석했다.

이날 현대캐피탈 이형석 CFO(최고재무책임자)는 "2022년은 현대캐피탈에 대한 현대자동차그룹의 새로운 직할경영 체제가 본격 출범한 해"라며 "전 세계적인 고금리 기조 속에서도 현대자동차그룹의 '전속금융사(Captive Finance Company)'로서 경쟁사들보다 성공적으로 자금을 조달하고, 현대자동차와 기아의 글로벌 판매실적 호조에 힘입어 견조한 성장세를 이뤄냈다"고 말했다.

이어 "연이은 금리 상승과 글로벌 경제침체 가능성으로 인해 금융사를 둘러싼 국내외 비즈니스 여건은 내년에도 좋지 않을 것"이라면서도 "현대캐피탈은 내년에도 현대차그룹과의 강력한 원팀(One team) 체제를 발판으로 국내뿐만 아니라 글로벌 시장에서도 주목받는 금융사로 자리매김하겠다"고 덧붙였다.

이수정 기자 crystal@

관련태그

#현대캐피탈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