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6월 18일 화요일

  • 서울 31℃

  • 인천 28℃

  • 백령 25℃

  • 춘천 33℃

  • 강릉 31℃

  • 청주 32℃

  • 수원 30℃

  • 안동 33℃

  • 울릉도 23℃

  • 독도 23℃

  • 대전 33℃

  • 전주 32℃

  • 광주 34℃

  • 목포 30℃

  • 여수 33℃

  • 대구 34℃

  • 울산 30℃

  • 창원 33℃

  • 부산 28℃

  • 제주 29℃

공정위, '경쟁사 인력 부당 채용 의혹' 현대중공업 등 현장조사

공정위, '경쟁사 인력 부당 채용 의혹' 현대중공업 등 현장조사

등록 2022.11.18 14:39

주혜린

  기자

공정위, '경쟁사 인력 부당 채용 의혹' 현대중공업 등 현장조사 기사의 사진

공정거래위원회가 경쟁사 인력을 부당하게 스카우트했다는 의혹이 제기된 현대중공업그룹 조선사들에 대한 현장조사를 벌였다.

18일 업계에 따르면 공정위는 최근 한국조선해양과 현대중공업, 현대미포조선, 현대삼호중공업 등 4개 사에 조사관을 보내 필요한 자료를 수집했다.

지난 8월 삼성중공업과 대우조선해양, 대한조선, 케이조선 등 4개 사가 현대중공업 등 3개 사에 자사 인력을 부당하게 빼앗겼다며 공정위에 신고한 데 따른 것이다.

이들은 신고서에서 현대중공업 등이 다수의 기술 관련 핵심 인력에 접촉해 통상적인 보수 이상의 과다한 이익과 채용 절차상 특혜를 제공했다며 이는 공정거래법상 사업활동 방해 행위에 해당할 수 있다고 주장했다.

공정위는 법리 검토 등을 거쳐 신고 대상에 포함되지 않은 한국조선해양도 조사 대상에 포함한 것으로 전해졌다.

공정위 관계자는 "구체적인 사건의 조사 여부나 내용에 대해 언급할 수 없다"고 밝혔다.

뉴스웨이 주혜린 기자

ad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