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GS리테일, 3Q 영업익 16%↓···수퍼·홈쇼핑 사업 부진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thumbanil

사진=GS리테일 제공

GS리테일이 수퍼와 홈쇼핑 사업 부진으로 올 3분기 영업이익 감소세를 보였다.

GS리테일은 3분기 매출이 전년 동기 대비 9.1% 증가한 2조9560억원, 영업이익은 16% 감소한 876억원을 기록했다고 8일 공시했다.

올 3분기는 수퍼와 홈쇼핑의 영업이익은 각각 비용 증가로 역성장했다. 새로운 먹거리로 낙점한 어바웃펫·퀵커머스 등 운영 비용 증가의 영향으로 영업이익이 감소했다.

편의점은 3분기 매출이 전년 대비 8.2% 성장한 2조832억원, 영업이익은 1.3% 증가한 750억원을 기록했다. 기존점 매출이 전년 동기 대비 3.3% 증가했으며, 신규 점포 증가로 매출이 성장했다. 영업이익은 우리동네GS, GS페이 등 O4O 서비스 관련 IT 용역비 증가, 요기요 픽업 배달 등 퀵커머스 관련 판촉비와 마케팅 비용 증가로 전년 동기 대비 소폭 성장했다.

수퍼 매출은 운영 점포가 늘고 퀵커머스 매출 증가하면서 전년 동기 대비 8.1% 성장한 328억원을 기록했다. 퀵커머스로 매출은 늘었지만 소모품비, 수수료 등 비용이 증가하면서 영업이익은 92억원으로 33% 감소했다.

홈쇼핑은 3분기 매출이 전년 동기 대비 1.3% 하락한 2894억원을 기록했다. 코로나19 엔데믹으로 TV 시청률이 줄면서 온라인 매출이 감소하고, 단가가 높은 가전 카테고리 매출도 부진한 영향이다. 영업이익은 송출 수수료 증가로 6% 감소한 262억원에 그쳤다.

호텔은 엔데믹 영향으로 매출과 영업이익 큰 폭으로 개선됐다. 기업 연회 및 웨딩 행사 수요 증가로 3분기 매출이 전년 동기 대비 11.2% 증가한 104억원, 영업이익은 7600% 증가한 231억원을 기록했다.

조효정 기자 queen@

관련태그

#gs리테일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