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유럽의약품청, 코로나 'mRNA 백신' 부작용에 '월경과다' 추가 권고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화이자, 모더나 제품에 대해 권고

이미지 확대thumbanil
유럽의약품청(EMA)이 코로나19 예방을 위한 메신저리보핵산(mRNA) 백신 부작용으로 월경 과다증(heavy menstrual bleeding)을 추가할 것을 권고했다고 로이터 통신이 28일(현지시간) 보도했다.

EMA 홈페이지에 따르면 EMA 산하 약물안전성관리위원회(PRAC·이하 위원회)는 최근 회의에서 화이자-바이오엔테크의 '코미나티', 모더나의 '스파이크백스' 등 두 가지 mRNA 백신에 대해 이같이 결론을 내렸다.

위원회는 생활에 신체 및 사회적, 감정적, 물리적인 지장을 줄 수 있을 정도로 출혈량이 늘어나거나 생리 기간이 길어지는 것을 월경 과다증으로 규정하고, 각각 백신 1∼3차 접종 이후 이런 사례가 보고됐다고 설명했다.

또 임상 시험 중 보고된 사례를 포함한 이용 가능한 자료와 유럽연합 의약품안전관리시스템에 자발적으로 보고된 사례, 의학 논문 연구 결과 등을 토대로 백신이 월경 과다증과 인과적으로 연관이 있을 최소한의 합리적 가능성이 있다고 결론을 내렸다.

위원회는 다만 일부가 경험한 이 같은 월경 장애가 출산에도 영향을 미친다고 시사할 만한 증거는 없다고 선을 그었다.

구체적으로 EMA 긴급 태스크 포스가 실시한 검토 결과 mRNA 백신이 임신부나 그 아기에게 임신 합병증을 유발하지 않는다고 설명했다.

또 백신이 비임신부와 마찬가지로 코로나19로 인한 임신부의 입원이나 사망 위험을 줄이는 데 효과적이라고 덧붙였다.

연합뉴스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