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윤 대통령 "비상경제민생회의 생중계 미흡할 수 있어···'쇼'하지 말라"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이미지 확대thumbanil

윤석열 대통령. 사진=대통령실 제공.

윤석열 대통령은 27일 처음으로 생중계되는 비상경제민생회의에 대해 "2주 전에 비공개로 한번 했는데 오늘은 내용을 보강해서 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윤 대통령은 이날 오전 용산 대통령실 청사로 출근하는 길에 기자들과 만나 오후 2시에 시작될 회의에 대해 "오늘은 고금리 상황에서 기업활동, 여러 가지 투자, 경제활동들이 많이 위축이 되기 때문에 각 부처가 경제활동을 활성화하고 수출을 촉진할 수 있는 여러 가지 추진 정책들을 내놓고 함께 논의하는 회의를 하고자 한다"고 설명했다.

이어 "어려운 상황이지만 경제 활동하시는 분들이 미래에 대한 희망을 가지고 경제활동, 투자활동이 위축되지 않도록 정부가 여러 가지 지원과 촉진 방안들을 장관들이 설명할 것"이라며 "과거 우리 경제를 정부가 견인해가는 그런 방식은 아니다"고 덧붙였다.

윤 대통령은 "기본적으로 시장이 공정한 시스템에 의해서 자율적으로 굴러가도록 규제를 풀어나가는 것을 원칙으로 하고 있다"며 "경제가 어려울 때는 정부가 뒤에서 밀어주는 다양한 실물 쪽의 정책들이 필요하고, 금융 정책에 관해서도 리스크에 대응하는 차원이 아니라 적극적으로 어떤 산업을 지원하기 위해서 수출 금융이라든지 다양한 산업금융에 대한 이야기도 나오지 않겠나 싶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보시고 미흡하다고 생각하실 수도 있다. 리허설을 한다든지 이런 걸 하지 않았다"며 "자연스럽게, 쇼를 연출하거나 이런 거는 절대 하지 말라고 해놨으니까 자연스럽게 진행이 될 것이고 미흡하더라도 잘 혜량해 주시길 부탁드린다"고 강조했다.

유민주 기자 youmin@

관련태그

#경제

#대통령

#정치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