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GS건설 올해 곳간 넘칠듯 채웠다...창사來 신규수주 최대 기록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올해 3분기 누적수주액 12조4470억원 기록...창사 이래 최대
원가율 최대한 보수적으로 반영해 영업이익은 소폭 줄어

thumbanil

GS건설 CI.

GS건설이 올해 곳간을 풍성하게 채웠다. 올해 3분기 누적 기준 신규수주 12조4470억원을 기록, 창사 이래 최대 수주실적을 달성했다.

GS건설은 26일 공정 공시를 통해 3분기 매출 2조9530억원, 영업이익 1250억원, 세전이익 2320억원, 신규수주 4조6780억원의 경영실적(잠정)을 발표했다.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36.0% 증가했고 세전이익도 19.6% 증가했다. 미래 성장을 가늠하는 지표인 신규수주는 4조6780억원으로 전년 동기대비 77.9% 상승했다.

반면 영업이익은 전년 동기 대비 17.8% 감소했다. 이는 최근 원자재 가격 상승 등 대외환경변화를 고려해 선제적으로 원가율을 보수적으로 조정했기 때문이다.

GS건설은 "원가율을 최대한 보수적으로 반영하면서 향후 어떤 변수가 발생하더라도 안정적인 이익성장이 지속될 것"이라고 말했다.

3분기 누적 실적은 매출 8조3770억원, 영업이익 4430억원을 기록했다.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30.5% 늘었으며, 영업이익은 전년 동기 대비 소폭(-2.4%) 줄었다.

신규수주은 12조4470억원으로 전년동기대비 67.6% 늘었다. 이전 3분기까지 누적 최대 신규수주 기록은 2014조 10조1660억원이다.

GS건설은 "건설업을 둘러싼 어려운 경영 상황에서도 올해 신규수주가 지속적으로 증가하며 성장을 이어갈 모멘텀을 확보해가고 있다"며 "향후에도 수익성에 기반한 선별 수주와 내실있는 사업 추진을 통해 성장 동력을 만들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서승범 기자 seo6100@

관련태그

#GS건설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