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5월 22일 수요일

  • 서울 18℃

  • 인천 16℃

  • 백령 15℃

  • 춘천 20℃

  • 강릉 23℃

  • 청주 22℃

  • 수원 18℃

  • 안동 21℃

  • 울릉도 16℃

  • 독도 16℃

  • 대전 22℃

  • 전주 20℃

  • 광주 21℃

  • 목포 17℃

  • 여수 19℃

  • 대구 25℃

  • 울산 17℃

  • 창원 20℃

  • 부산 18℃

  • 제주 18℃

경총 "현대차, 안전경영위해 유관부서와 협업체계 구축해야"

경총 "현대차, 안전경영위해 유관부서와 협업체계 구축해야"

등록 2022.10.24 18:05

이승연

  기자

경총, 현대차 안전경영체계 종합심층진단 중간보고회 개최

현대차그룹 양재동 본사. 사진=현대자동차 제공현대차그룹 양재동 본사. 사진=현대자동차 제공

한국경영자총협회(이하 경총)은 "현대차가 세계 최고수준의 안전경영체계를 마련하기 위해선 안전조직의 역할 및 기능 강화 뿐만 아니라 인사·노무·교육 등 유관부서와의 협업체계를 전략적으로 구축해야 한다"는 견해를 내놨다.

경총은 24일 경총회관에서 '현대자동차 안전경영체계 종합심층진단 중간보고회'를 개최하며, 이같이 진단했다. 이날 중간보고회에는 경총 이동근 부회장, 현대차 이동석 대표이사 겸 최고안전경영책임자(CSO)와 자문단장을 맡은 이채필 前 고용노동부장관, 종합심층진단의 총괄책임자(PM)인 한국교통대 함병호 교수 및 연구진 등이 참석했다.

종합심층진단은 지난 7월에 체결한 경총과 현대차간 업무협약(MOU)을 통해 세계 최고 수준의 안전경영체계를 구축하는 것을 목표로 시작된 국내 최초의 경제단체-민간기업 협력 프로젝트이다.

연구진은 현대차의 안전경영체계를 5개 분야(△조직·인력△예산△교육△노사관계△안전문화)로 구분해 면밀한 현장진단과 경영층부터 현장 근로자에 이르는 다각적인 심층 인터뷰를 진행했다. 또한 미국의 수준높은 안전관리 시스템 및 안전문화를 조사한 결과를 토대로 사업장의 안전관리체계 발전방안 및 중장기 전략과제를 도출했다.

이동근 경총 부회장은 "국내 최고의 전문가를 통해 사업장의 안전관리 시스템을 면밀하게 분석한 만큼, 이번 종합심층진단을 계기로 현대차가 안전경영 분야에서도 글로벌 최고 수준에 도달하기를 바란다"며 "국내 산업계 전반의 안전역량이 강화될 수 있도록 경총이 적극적으로 지원할 것"이라 밝혔다.

이동석 현대차 대표이사는 "금번 종합심층진단 중간보고회를 통해 우리 회사가 나아가야 할 안전경영 전략을 보다 면밀히 수립할 계획이며, 앞으로 최고 수준의 안전관리 시스템이 정착되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경총의 종합심층진단은 올해 12월 말까지 이어지며, 연구진은 중간보고회 이후 추가 현장진단, 자문회의 등을 거쳐 최종 결과를 도출할 계획이다. 아울러 진단결과의 위상 및 신뢰성을 제고하기 위해 산업안전·보건, 경영, 법학, 언론 등 다양한 분야의 전문가가 자문단으로 활동할 예정이다

뉴스웨이 이승연 기자

ad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