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테슬라 3분기 매출 '어닝 미스'···예상치 밑돌며 주가하락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순익 2배 증가에도 배송 병목·강달러 현상에 매출 기대 미달

이미지 확대thumbanil

사진=연합뉴스 제공

테슬라의 3분기 매출이 시장 예상치에 못 미치는 '어닝 미스'를 기록했다.

테슬라는 19일(현지시간) 3분기 매출이 214억5천만 달러(약 30조7천600억 원)를 기록했다고 발표했다.

이는 금융정보업체 레피니티브가 집계한 월가 예상치(219억6천만 달러)를 밑도는 수치다.

로이터 통신은 물류 문제 때문에 테슬라의 3분기 차량 인도 대수가 예상보다 적게 나왔고 매출도 전망치를 하회했다고 전했다.

지난 2일 미리 공개된 테슬라의 3분기 차량 인도 실적(34만3천830대)은 금융정보업체 팩트세트가 집계한 시장 예상치(37만1천대)에 못 미쳤다.

테슬라는 전기차 생산과 배송의 병목 현상, 강달러가 매출에 영향을 미쳤다고 밝혔다.

이를 두고 일각에서는 테슬라 전기차에 대한 시장 수요가 둔화하는 것 아니냐는 관측도 제기된다고 로이터는 전했다.

다만, 테슬라 순이익은 1년 전과 비교해 2배 증가했다.

7∼9월 순익은 33억 달러(4조7천여억 원)로, 작년 동기(16억2천만 달러)와 비교해 103% 늘었다.

하지만, 주식시장은 테슬라의 매출 '어닝 미스'에 더 예민하게 반응하는 모습을 보였다.

시간외거래에서 테슬라는 4% 안팎의 낙폭을 보이며 약세를 이어갔다.

벤처캐피털 루프 벤처스의 진 먼스터 매니징파트너는 "테슬라는 전형적으로 예측치를 능가하는 회사인데 매출이 예상을 하회하자 사람들이 약간 놀랐다"고 진단했다.

연합뉴스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