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3월 04일 월요일

  • 서울 -1℃

  • 인천 -2℃

  • 백령 1℃

  • 춘천 -4℃

  • 강릉 -1℃

  • 청주 2℃

  • 수원 -1℃

  • 안동 -1℃

  • 울릉도 6℃

  • 독도 6℃

  • 대전 1℃

  • 전주 4℃

  • 광주 1℃

  • 목포 4℃

  • 여수 4℃

  • 대구 1℃

  • 울산 4℃

  • 창원 3℃

  • 부산 5℃

  • 제주 5℃

LG, '클린테크' 분야서 신사업 기회 모색···5년간 2조 이상 투자

LG, '클린테크' 분야서 신사업 기회 모색···5년간 2조 이상 투자

등록 2022.06.29 10:00

이지숙

  기자

바이오 소재·폐배터리 재활용·탄소 저감 기술 투자 나서석유화학 사업 패러다임 친환경 중심 고부가 가치 사업 전환

그래픽=박혜수 기자

LG가 미래 성장동력으로 친환경 사업을 점찍고 5년간 국내외에서 2조원 이상을 투자한다.

LG는 최근 5원 말부터 진행한 전략보고회에서 바이오 소재, 폐플라스틱·폐배터리 재활용, 탄소 저감 기술 등 친환경 클린테크 분야의 투자를 확대하고 역량을 강화해 나가기로 했다고 29일 밝혔다.

클린테크는 탈탄소와 순환경제 체계 구축 등과 같이 기업이 친환경 목표를 달성하기 위한 기술을 의미한다.

LG는 클린테크 분야에서 ▲바이오 소재를 활용한 친환경 플라스틱 개발 ▲폐플라스틱·폐배터리 재활용 기술 확보 ▲태양광·수소 등 신재생에너지 기반의 탄소 저감 기술 강화 등을 우선적으로 추진해 나간다.

이를 통해 LG는 기존 석유화학 사업의 패러다임을 친환경 클린테크 중심의 고부가 가치 사업으로 전환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LG 측은 "클린테크 분야에서 고객사에게 선제적이고 차별화된 고객경험을 제공하기 위해 협업, 지분투자, M&A 등 다양한 방법으로 글로벌 기업들과 협력하며 새로운 사업 기회를 지속해 탐색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ad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