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4월 22일 월요일

  • 서울 21℃

  • 인천 22℃

  • 백령 17℃

  • 춘천 20℃

  • 강릉 13℃

  • 청주 21℃

  • 수원 22℃

  • 안동 18℃

  • 울릉도 12℃

  • 독도 12℃

  • 대전 20℃

  • 전주 19℃

  • 광주 17℃

  • 목포 16℃

  • 여수 16℃

  • 대구 17℃

  • 울산 15℃

  • 창원 17℃

  • 부산 15℃

  • 제주 15℃

예보, 우리금융 지분 9.33% 매각 완료···8977억원 수령

예보, 우리금융 지분 9.33% 매각 완료···8977억원 수령

등록 2021.12.09 14:24

차재서

  기자

사진=우리금융지주 제공사진=우리금융지주 제공

정부가 우리금융지주 잔여지분 매각 작업을 마무리지었다.

9일 예금보험공사는 11월22일 우리금융지주 잔여지분 매각 입찰에서 낙찰자로 선정된 유진프라이빗에쿼티(PE) 등 5개사에게 지분 9.33%(6794만1483주)를 양도하고 대금으로 총 8977억원을 수령했다고 밝혔다.

그 결과 유진PE는 4%, KTB자산운용은 2.33%의 지분을 확보했고 얼라인파트너스컨소시엄과 두나무, 우리금융지주 우리사주조합 등도 각 1%의 지분을 가져갔다.

특히 거래가 순조롭게 마무리됨에 따라 우리금융은 ‘완전 민영화’ 체제로 새 출발하게 됐다. 지분율이 기존 15.13%에서 5.80%로 축소되면서 최대주주 지위를 상실한 예보가 더 이상 우리금융지주와 우리은행 비상임이사를 선임하지 않기로 하면서다.

예보 관계자는 “이번 매각을 통해 우리금융지주에 투입된 공적자금 12조8000억원 중 12조3000억원을 회수(회수율 96.6%)했다”고 설명했다.
ad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