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임원보수]지주·은행권···김정태 하나금융 회장 19억, 유명순 9.5억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카카오뱅크 임직원도 ‘스톡옵션’에 상위권 랭크

이미지 확대thumbanil

사진=하나금융지주 제공

김정태 하나금융그룹 회장이 올 상반기 주요 금융지주와 은행 최고 경영자 중 가장 많은 보수를 받은 것으로 나타났다.

17일 각 금융회사가 금융감독원에 제출한 반기보고서에 따르면 김정태 회장은 급여 4억3800만원과 상여 15억1300만원 등 금융지주 회장 중 가장 많은 총 19억5100만원을 받았다.

하나금융 측은 “지난해 그룹이 역대 최대 실적인 2조6372억원의 당기순이익을 기록하고 우수한 건전성 비율을 시현한 점 등을 감안했다”면서 “개방형 디지털 생태계 구축과 혁신 기반 창출에 기여한 점 등을 고려해 성과급을 지급했다”고 설명했다.

그 다음은 9억7500만원을 받은 김지완 BNK금융지주 회장이다. 그는 급여 3억6400만원과 상여 6억1100만원 등을 수령했다.

BNK금융 측은 “급여는 보수위원회 결의에 따라 연간 급여 총액을 분할해 매월 지급했다”면서 “해당금액엔 기본연봉, 업무활동과 관련해 지급되는 활동수당을 포함하고 있다”고 언급했다.

또 유명순 한국씨티은행장이 급여 2억4000만원과 상여금 7억8000만원 등 총 9억4900만원, 함영주 하나금융 부회장은 급여 2억7500만원과 상여 5억9700만원 등 총 8억7200만원을 받아 뒤를 이었다.

아울러 박종복 SC제일은행장은 급여 3억1200만원과 상여금 5억5100만원을 포함해 8억6300만원을, 손태승 우리금융지주 회장은 급여 4억원과 상여 3억1000만원 등 7억1000만원을 받았다.

4대 시중은행장 중 유일하게 연봉을 공개한 권광석 우리은행장의 보수는 6억1300만원으로 집계됐다. 기본 급여는 3억2400만원이나, 행장 재임 기간에 대한 단기성과급과 2017년 집행위원 재임 기간에 대한 장기성과급 등 2억8900만원이 추가되면서다.

지방금융지주 중에선 김기홍 JB금융지주 회장이 급여 3억2500만원과 상여 3억3200만원 등 6억5700만원을, 김태오 DGB금융지주 회장이 급여 3억3400만원과 상여 2억7800만원 등 총 6억1400만원을 각각 받았다. 송종욱 광주은행장의 보수는 6억7900만원이다.

이밖에 인터넷전문은행 최초로 상장에 성공한 카카오뱅크의 경우 주요 임원이 연봉 상위권에 이름을 올려 눈길을 끌었다. 주식매수선택권(스톡옵션) 행사로 차익을 실현한 결과다. 이에 정규돈 최고기술책임자가 22억5200만원, 고정희 최고서비스책임자와 이형주 최고비즈니스책임자는 15억7100만원을 수령했다.

다만 윤호영 카카오뱅크 대표는 아직 스톡옵션을 행사하지 않은 탓에 급여 1억9400만원과 상여 3억9400만원 등 5억8800만원을 받았다.

차재서 기자 sia0413@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