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5월 21일 화요일

  • 서울 16℃

  • 인천 17℃

  • 백령 14℃

  • 춘천 16℃

  • 강릉 12℃

  • 청주 18℃

  • 수원 16℃

  • 안동 15℃

  • 울릉도 15℃

  • 독도 15℃

  • 대전 17℃

  • 전주 16℃

  • 광주 16℃

  • 목포 17℃

  • 여수 17℃

  • 대구 17℃

  • 울산 16℃

  • 창원 18℃

  • 부산 16℃

  • 제주 18℃

산업 현대·기아차 친환경차 누적 판매 12년 만에 200만대 돌파

산업 자동차

현대·기아차 친환경차 누적 판매 12년 만에 200만대 돌파

등록 2021.05.02 10:08

서승범

  기자

니로 플러그인 하이브리드차. (사진=기아자동차 제공)니로 플러그인 하이브리드차. (사진=기아자동차 제공)

현대차·기아차의 친환경차 판매량이 급상승하고 있다. 판매 12년 만에 누적 판매 200만대를 돌파했다.

2일 연합뉴스 보도에 따르면 현대차·기아차의 버스·중형 이상 트럭 등 중대형 상용차를 제외한 친환경차 누적 판매량은 지난달 204만4947대를 기록했다.

2009년 시작해 2018년까지 친환경 누적 판매 100만대를 기록한 뒤 3년 만에 200만대 판매를 달성한 것.

지난해는 코로나19 영향으로 전체 글로벌 판매가 2019년 대비 12.4% 감소했지만, 친환경차 판매는 오히려 36% 증가하면서 50만1000대를 기록, 처음으로 연간 판매 50만대를 넘어섰다.

올해 1분기도 친환경차 강세가 이어지고 있다. 1분기 친환경차 판매량은 16만3000대로 전년 동기(8만9000대)보다 83.6% 늘었다.

유형별 누적 판매량은 하이브리드차(HEV) 140만6000대, 플러그인 하이브리드차(PHEV) 18만대, 전기차(EV) 44만2000대, 수소전기차(FCEV) 1만5000대다.

지역별로는 해외 판매가 138만7000대로 전체 67.8%를 차지했다. 국내에서는 65만7000대(32.2%) 판매됐다.

모델별로는 니로 하이브리드가 40만9000대로 1위, 쏘나타 하이브리드가 26만5000대로 2위, 아이오닉 하이브리드가 21만6000대로 3위에 이름을 올렸다.

특히 눈에 띄는 점은 전기차 판매량 증가다. 현대차·기아차 전체 친환경차 판매에서 전기차 비중은 2017년 10%대에 불과했지만 올해 1분기는 35.5%로 급증했다.

특히 올해는 제네시스 G80 전동화 모델, GV60 등으로 전기차 비중이 더 높아질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현대차 관계자는 2025년에는 현대차·기아 전체 판매 차량 중 친환경차가 약 25%를 차지할 것으로 전망했다.
ad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