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5월 26일 일요일

  • 서울 23℃

  • 인천 22℃

  • 백령 14℃

  • 춘천 25℃

  • 강릉 19℃

  • 청주 24℃

  • 수원 23℃

  • 안동 23℃

  • 울릉도 17℃

  • 독도 17℃

  • 대전 25℃

  • 전주 25℃

  • 광주 23℃

  • 목포 22℃

  • 여수 21℃

  • 대구 25℃

  • 울산 23℃

  • 창원 22℃

  • 부산 21℃

  • 제주 21℃

아시아나항공, 정상화 방안 내달 나온다

아시아나항공, 정상화 방안 내달 나온다

등록 2020.11.09 18:34

김정훈

  기자

그래픽=박혜수 기자그래픽=박혜수 기자

아시아나항공 채권단인 산업은행이 이르면 12월 중 노선 축소, 인력 감축 등 구조조정 방안을 내놓는다.

9일 업계에 따르면 채권단은 아시아나항공의 장거리 노선을 줄이고 일부 인력을 구조조정하는 내용을 담은 경영정상화 방안을 다음달 발표할 예정이다.

산은은 경영정상화 방안을 내놓은 뒤 아시아나항공과 자율협약을 맺어 채권단 관리체제로 편입시킨다는 계획이다.

채권단은 코로나19 장기화 등을 고려해 정상적인 여객 운항이 힘든 만큼, 인력 감축은 불가피하다는 판단이다. 아시아나항공 직원 1만명 중 적어도 10% 이상 줄일 것으로 알려졌다.

아시아나항공은 지난 9월 기간산업안정기금을 지원받아 6개월 뒤부터 인력 감축이 가능하다.

뉴스웨이 김정훈 기자

ad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