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6월 25일 화요일

  • 서울 25℃

  • 인천 24℃

  • 백령 23℃

  • 춘천 25℃

  • 강릉 26℃

  • 청주 25℃

  • 수원 25℃

  • 안동 26℃

  • 울릉도 26℃

  • 독도 24℃

  • 대전 25℃

  • 전주 25℃

  • 광주 26℃

  • 목포 25℃

  • 여수 25℃

  • 대구 28℃

  • 울산 26℃

  • 창원 26℃

  • 부산 25℃

  • 제주 23℃

한국車기자협회, 현대차 신형 투싼 ‘9월의 차’ 선정

한국車기자협회, 현대차 신형 투싼 ‘9월의 차’ 선정

등록 2020.10.05 17:50

윤경현

  기자

신형 투싼은 현대차 디자인 정체성인 ‘센슈어스 스포티니스(Sensuous Sportiness, 감성을 더한 스포티함)’가 적용된 신형 SUV 모델로 혁신적이고 스포티한 디자인을 갖췄다. 사진=현대자동차 제공신형 투싼은 현대차 디자인 정체성인 ‘센슈어스 스포티니스(Sensuous Sportiness, 감성을 더한 스포티함)’가 적용된 신형 SUV 모델로 혁신적이고 스포티한 디자인을 갖췄다. 사진=현대자동차 제공

한국자동차기자협회는 2020년 10월의 차에 현대자동차 ‘신형 투싼’을 선정했다고 5일 밝혔다.

한국자동차기자협회 산하 올해의 차 선정위원회는 매월 1일부터 말일까지 한 달 동안 출시된 신차와 부분변경 모델을 대상으로 이달의 차를 선정해오고 있다.

△외부 디자인 △내부 인테리어 △제품의 실용성 △안전성 및 편의사양 △상품성 및 구매 의향도 등 5개 항목을 종합 평가해 후보 차량을 선발하고 후보 차량을 대상으로 올해의 차 선정위원회 임원들의 투표를 통해 최고의 차량 1대를 선정한다.

지난달에 출시된 신차 중에 랜드로버 올 뉴 디펜더, 볼보 신형 S90, 현대 신형 투싼(브랜드 가나다순)이 10월의 차 후보에 올랐으며 치열한 경쟁 끝에 신형 투싼이 20.3점(25점 만점)을 얻어 10월의 차로 최종 선정됐다

5개 평가 항목별로 1~5점 척도를 적용했으며, 신형 투싼은 5개 평가 항목에서 평균 4.1점(5점 만점)을 기록, 전체 항목에서 우수한 점수를 받았다.

특히 제품의 실용성 항목에서 4.7점, 내부 인테리어와 안전 및 편의사양 항목에서 각각 4.3점의 높은 점수를 받았다.

류종은 올해의 차 선정위원회 위원장은 “현대차 역사상 사전계약 당일 1만대를 처음 돌파한 SUV인 신형 투싼은 3세대 플랫폼으로 넓은 공간과 향상된 주행 안전성을 제공한다”며 “혁신적이고 스포티한 디자인이 돋보이고 하이브리드와 가솔린, 디젤 등 3가지 엔진 라인업으로 고객 선택의 폭을 넓혔다”고 밝혔다.

한국자동차기자협회는 지난해 5월부터 이달의 차를 선정해 발표하고 있다.

올해 들어서는△기아자동차 K5(2020년 1월) △제네시스 GV80(2월) △더 뉴 메르세데스-벤츠 A-클래스 세단(3월) △제네시스 G80(4월) △현대자동차 올 뉴 아반떼(5월) △르노 캡처(6월) △더 뉴 아우디 A4(7월) △올 뉴 푸조 2008 SUV(8월) △더 뉴 메르세데스-벤츠 GLB(9월)가 이달의 차 영예를 안았다.

뉴스웨이 윤경현 기자

ad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