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5월 21일 화요일

  • 서울 16℃

  • 인천 17℃

  • 백령 14℃

  • 춘천 16℃

  • 강릉 12℃

  • 청주 18℃

  • 수원 16℃

  • 안동 15℃

  • 울릉도 15℃

  • 독도 15℃

  • 대전 17℃

  • 전주 16℃

  • 광주 16℃

  • 목포 17℃

  • 여수 17℃

  • 대구 17℃

  • 울산 16℃

  • 창원 18℃

  • 부산 16℃

  • 제주 18℃

HUG “노조와 화합 상견례”···노사 갈등 봉합 신호탄

HUG “노조와 화합 상견례”···노사 갈등 봉합 신호탄

등록 2019.09.25 17:35

이수정

  기자

이재광 HUG 사장 “노사 상생·협력을 위해 모든 역량 집중할 것”

25일 이재광 HUG 사장(왼쪽 5번째)과 양호윤 위원장(왼쪽 6번째)이 2019년 임금교섭 상견례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HUG제공25일 이재광 HUG 사장(왼쪽 5번째)과 양호윤 위원장(왼쪽 6번째)이 2019년 임금교섭 상견례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HUG제공

주택도시보증공사(이하 HUG)와 전국금융산업노동조합 HUG지부는 2019년 임금교섭 협의를 위한 상견례를 25일 가지고 노사 간 상생 화합을 약속했다.

25일 HUG와 전국금융산업노동조합 HUG지부에 따르면 노사 간 상생과 화합의 분위기를 조성하고 임금교섭을 원활하게 하기 위한 자리를 마련했다.

이번 상견례는 이재광 HUG 사장, 양호윤 전국금융산업노동조합 HUG지부 위원장 등 노사 양측 10명이 참석한 가운데 교섭대표 인사말, 실무교섭 방안, 기념촬영 순 등으로 진행됐다.

이재광 HUG 사장은 “상호 신뢰를 바탕으로 성실한 교섭을 진행하여 17년 연속 무분규 임금협상이 타결될 수 있도록 협조를 바란다”며 “공사 조직의 안정과 노사관계에 대한 신뢰를 위해 노사 간 존중하고 상생협력하는 노사관계를 구축해 나가도록 모든 역량을 집중하겠다”고 말했다.

이에 양호윤 노조위원장은 “오늘 이 자리가 노사 간 상생을 위해 서로 존중과 대화를 시작하는 출발점이 되기를 바란다”고 답했다.
ad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