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코스피 상장사, 반도체 실적 하락에 순익 6.72% 감소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매출액, 1800조원 문턱 진입

코스피 상장사들의 매출액이 1800조원 대에 진입했다. 코스피 상장사들은 글로벌 경기 호조에 힘입어 매출과 영업이익이 증가한 반면 반도체 기업의 매출 하락 등에 영향으로 당기순이익은 줄어들었다.

3일 한국거래소가 연결재무제표를 제출한 유가증권시장 12월 결산 법인 540개사를 분석한 결과 2018년 연결 매출과 영업이익은 전년 대비 각각 4.76%, 0.32% 늘어난 1808조 6195억원, 157조1762억원을 기록했다. 순이익은 115조7387억원으로 직전 년도 보다 6.72% 감소했다.

매출액 영업이익률 및 매출액 순이익률은 각각 8.32%, 5.70%로 전년 대비 0.37%포인트, 0.70%포인트 감소했다. 1000원짜리 상품을 팔아 83.2원의 영업이익을 남겼고 실제로 벌어들인 돈은 57원이라는 의미다. 연결 부채비율은 106.36%로 2017년보다 2.11%포인트 감소해 재무구조가 개선됐다. 402개사(62.33%)의 당기순이익이 흑자를 기록했으며 138개사(21.40%)가 적자를 기록했다.

반면 업종별 명암은 극명하게 드러났다. 당기순이익 기준 의료정밀(38.65%), 음식료품(28.8%), 유통업(21.16%), 통신업(15.99%), 전기전자(8.88%)등은 크게 증가했다. 종이목재는 흑자전환했다.

섬유의복(60.58%), 기계(57.64%), 철강금속(45.58%), 운수장비(40%), 화학(31.01%), 비금속광물(30.97%), 의약품(24.46%), 건설업(12.02%), 서비스업(11.09%) 등이 감소했다.

한편 금융업의 실적이 개선됐다. 금융업 46개사 중 개별재무제표를 제출한 5개사(한양증권, 유화증권, 롯데손보, 오랜지라이프, 흥국화재) 등을 제외한 40개사는 영업이익과 순이익이 각각 7.44%, 0.98% 증가했다. 은행업의 경우 영업이익과 순이익은 전년 대비 각각 17.95%, 16.83% 늘어난 2조4322억원, 1조7917억원을 기록했다. 뒤를 이어 증권업은 영업이익, 순이익이 8.63%, 7.06% 증가했다. 반면 보험업은 영업이익과 당기순이익 모두 감소했다.

유명환 기자 ymh7536@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