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김동연·장하성, 2주에 한 번 정례모임 갖기로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이미지 확대thumbanil

김동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 사진=이수길 기자 leo2004@newsway.co.kr

김동연 경제부총리 겸 장관과 장하성 청와대 정책실장이 정기 만남을 약속했다.

이들은 2주에 한 번씩 정례 모임을 하기로 결정한 것.

청와대 관계자는 지난 18일 “김 부총리와 장 정책실장이 격주 모임을 하기로 했다"며 "지난 6일 서울 모처에서 첫 조찬회동을 했다”고 밝혔다.

이와 관련, 첫 모임에는 윤종원 청와대 경제수석과 정태호 청와대 일자리수석도 동석 한 것으로 전해졌다.

김 부총리와 장 정책실장은 이후로도 격주로 조찬을 함께 하면서 정부의 경제정책 방향에 대한 의견을 주고받을 예정이다.

이미지 확대thumbanil

문재인 대통령과 장하성 정책실장. 사진=연합뉴스 제공

다만 일각에서는 김 부총리가 이날 아르헨티나 부에노스아이레스에서 열리는 G20(주요 20개국) 재무장관·중앙은행총재 회의에 참석하기 위해 출국하기 때문에, 2차 회동은 김 부총리가 귀국한 후인 25일 이후가 될 것으로 전망된다.

특히 최근 최저임금 인상을 두고 각계의 의견 충돌이 일고 있기 때문에, 양측의 회동에 눈길이 쏠린다.

다만 청와대는 최저임금 인상 등을 통한 소득주도성장 기조에는 변함이 없다는 입장이다.

유민주 기자 youmin@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