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4월 14일 일요일

  • 서울 15℃

  • 인천 11℃

  • 백령 12℃

  • 춘천 9℃

  • 강릉 15℃

  • 청주 14℃

  • 수원 12℃

  • 안동 11℃

  • 울릉도 15℃

  • 독도 15℃

  • 대전 12℃

  • 전주 13℃

  • 광주 12℃

  • 목포 14℃

  • 여수 13℃

  • 대구 13℃

  • 울산 12℃

  • 창원 12℃

  • 부산 12℃

  • 제주 16℃

김동연, 14일 최태원 SK회장 만난다

김동연, 14일 최태원 SK회장 만난다

등록 2018.03.11 18:48

수정 2018.03.11 19:41

주혜린

  기자

SK 본사 방문해 일자리 창출·상생협력 등 논의

김동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장관. 사진=최신혜 기자 shchoi@newsway.co.kr김동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장관. 사진=최신혜 기자 shchoi@newsway.co.kr

김동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이번주 SK그룹을 방문해 최태원 회장을 만난다. 부총리 취임 후 LG룹, 현대자동차그룹에 이어 세 번째 대기업 방문이다.

11일 정부와 재계에 따르면 김 부총리는 오는 14일 서울 서린동 SK그룹 본사에서 최 회장을 비롯해 조대식 SK수펙스추구협의회 회장 등 최고경영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현장소통 간담회를 연다.

김 부총리는 이 자리에서 4차산업 등 신사업투자확대를 통한 일자리 창출을 당부할 계획이다.

또 최저임금 인상 및 근로시간 단축에 따른 경영환경 악화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중소 협력사와의 상생을 위해 적극 자서달라는 당부도 할 것으로 전해졌다.

최 회장은 최근 기업의 사회적 가치 창출을 위한 적극적인 관심을 보이고 있어 긍정적인 대답을 내놓을 것으로 예상된다.

최 회장은 “기업이 생존을 위해선 경제적 가치 외에도 사회적 가치를 동시에 추구해야한다”고 강조해 왔다.

아울러 최 회장은 SK하이닉스를 비롯해 에너지·화학 등 그룹 전체적으로 지난해(17조원)보다 두 자릿수 이상 늘어난 올해 투자 계획을 밝힐 것으로 보인다.

통신·정유 등 내수 중심이던 SK는 지난해 매출(139조원)에서 수출(75조4000억원)이 차지하는 비중이 54.2%로 사상 최고치를 기록하면 수출 주도형 기업으로 자리잡고 있다.

뉴스웨이 주혜린 기자

ad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