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6월 20일 목요일

  • 서울 34℃

  • 인천 33℃

  • 백령 27℃

  • 춘천 35℃

  • 강릉 28℃

  • 청주 31℃

  • 수원 32℃

  • 안동 31℃

  • 울릉도 24℃

  • 독도 24℃

  • 대전 31℃

  • 전주 29℃

  • 광주 23℃

  • 목포 22℃

  • 여수 21℃

  • 대구 27℃

  • 울산 26℃

  • 창원 25℃

  • 부산 25℃

  • 제주 21℃

유재석-광희, 인도서 빨래 300벌 성공···요구르트 만끽

[무한도전] 유재석-광희, 인도서 빨래 300벌 성공···요구르트 만끽

등록 2015.06.06 19:17

이이슬

  기자

사진=MBC '무한도전'사진=MBC '무한도전'


'무한도전' 유재석과 광희가 인도 빨래터 알바에 나섰다.

6일 오후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무한도전'에서는 정형돈-하하, 유재석-광희, 박명수-정준하의 해외 극한알바 특집이 그려졌다.

이날 유재석과 광희는 세상에서 가장 큰 빨래터라 불리는 인도 뭄바이 도비가트에서 맨 몸으로 인도 전통 빨래 알바에 도전했다.

한참을 땅에 빨래를 두드리던 광희는 "꿈에 나올 것 같다. 허리 아프다"고 투덜거렸고, 이에 유재석은 "빨래 300벌 끝냈다고 말하고 싶다"고 말했다. 이후 유재석과 광희는 빨래 300벌을 끝내는데 성공했고 이후 두 사람은 인도 요구르트를 마시며 감탄을 표했다.

한편 '무한도전'은 대한민국 평균 이하임을 자처하는 남자들이 매주 새로운 상황 속에서 펼치는 좌충우돌 도전기를 그린 예능프로그램이다. 매주 토요일 오후 MBC에서 방송.

이이슬 기자 ssmoly6@

뉴스웨이 이이슬 기자

ad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