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LG전자, 3분기 LTE 스마트폰 판매량 분기 최대···300만대 돌파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프리미엄·보급형 ‘투트랙’ 전략으로 수익성 강화 나서

LG전자가 3분기에 LTE 스마트폰 판매량 역대 최대인 300만대를 판매했다. 분기 기준 300만대를 돌파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3분기 LTE 판매량은 전분기(230만대) 대비 30% 늘었다. 8월 한국을 시작으로 글로벌 시장에 출시된 G2가 LTE 판매량 확대를 견인했다.

또한 LG전자는 올해 3분기까지 3440만대의 스마트폰을 판매해 지난해 연간 판매량 2620만대를 이미 추월했다. 3분기 스마트폰 판매량은 1200만대로 전년동기 대비 71% 늘었고 전분기(1210만대)와는 유사한 수준이다.

그러나 수익성은 악화됐다. LG전자는 지난 3분기 휴대폰 매출 3조454억원, 영업적자 797억원을 기록했다. 전략 스마트폰 G2에 대한 마케팅 투자 증가와 시장경쟁 심화로 인한 스마트폰 평균판매가격이 떨어지면서 수익성이 하락했다.

일반 휴대폰을 포함한 전체 휴대폰 판매량은 전분기(1780만대) 대비 3% 늘어난 1830만대다. 전체 휴대폰 판매량 가운데 스마트폰이 차지하는 비중은 3분기 66%로 올 들어 60%대를 유지하고 있다.

LG전자는 G2 등 프리미엄 스마트폰 판매 확대를 비롯해 보급형 LTE 및 3G 스마트폰에 대한 마케팅 강화로 수익성과 성장성을 모두 챙기는 ‘투 트랙’ 전략을 지속 강화할 계획이다.

강길홍 기자 slize@

관련태그

#LG전자

#3분기실적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