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6월 16일 일요일

  • 서울 20℃

  • 인천 19℃

  • 백령 19℃

  • 춘천 17℃

  • 강릉 19℃

  • 청주 20℃

  • 수원 19℃

  • 안동 21℃

  • 울릉도 21℃

  • 독도 21℃

  • 대전 21℃

  • 전주 21℃

  • 광주 21℃

  • 목포 22℃

  • 여수 23℃

  • 대구 21℃

  • 울산 20℃

  • 창원 20℃

  • 부산 21℃

  • 제주 20℃

산업 "전기차부터 바이퓨얼까지"···KG모빌리티, 토레스·코란도 택시 3종 출시

산업 자동차

"전기차부터 바이퓨얼까지"···KG모빌리티, 토레스·코란도 택시 3종 출시

등록 2024.05.23 10:04

박경보

  기자

토레스 EVX 3300만원대···10년/100만km 무상 보증다양한 라인업으로 택시시장 진출해 고객 니즈 충족

KG모빌리티 택시 3종. 사진=KG모빌리티 제공KG모빌리티 택시 3종. 사진=KG모빌리티 제공

KG모빌리티(KGM)가 안전성과 편의성을 높인 택시 전용 모델 3종을 출시했다고 23일 밝혔다.

KGM은 토레스 EVX 택시, 코란도 EV 택시, 더 뉴 토레스 바이퓨얼 LPG 택시 등 중형급 택시 3종을 앞세워 연간 약 4만대 규모의 택시 시장에 진출한다. 특정 브랜드의 독과점으로 인해 제한적이었던 택시 시장에서 전기차부터 바이퓨얼 기술을 적용한 차량에 이르기까지 고객의 니즈를 충족시킨다는 방침이다.

KGM의 택시 모델 3종은 장시간 운전하는 택시 운전자의 특성을 중심으로 안전‧편의 사양을 대거 기본 적용했다. △부품 긴급조달 운영 등 영업 손실 방지를 위한 신속한 A/S를 비롯해 △영업용 미터기와 방범등 설치를 위한 전용 배선 적용 △바닥오염 방지 및 클리닝이 용이한 친환경 소재 3D TPV 매트 등을 기본으로 지원하고 △겨울철 효율적인 배터리 관리를 위한 별도 무시동 히터 시스템(전기 택시 차종 선택품목) 운영 등 택시 주행에 적합한 환경을 구현했다.

KGM은 중형급 SUV 전기 택시 모델로 '토레스 EVX 택시'와 '코란도 EV 택시' 등 2종을 선보인다.

두 차량은 외부 충격 및 화재에 뛰어나 내구성과 안전성이 높은 73.4kWh 용량의 리튬인산철(LFP) 블레이드 배터리를 사용한다. 152.2kW 전륜 구동 모터와 최적의 토크 튜닝을 한 감속기를 통해 최고출력 207마력과 최대토크 34.6kgf·m의 동력성능을 발휘한다.

또한 주행거리가 많은 택시의 특성을 고려해 고전압배터리 10년/100만km의 국내 최장기간 배터리 무상 보증을 비롯해 구동모터 10년/16만km 및 일반 부품 5년/10만km 등 업계 최고 수준의 보증기간을 제공한다.

'토레스 EVX 택시'는 1회 충전에 복합 433km(도심 473㎞‧고속도로 385㎞)의 여유 있는 주행거리와 함께 국내 최고 수준의 최첨단 안전 사양을 탑재했다. △4코너 BSD(Blind Spot Detection) 시스템은 차량의 주변 상황을 전/후측방 4개의 레이더를 통해 360도로 주변 상황을 스스로 인식하고 제어해 사고 발생을 방지하며 △탑승자 및 보행자 사고를 예방하는 첨단 운전자 지원 시스템(ADAS) △동급 최다 8 에어백 △다중 충돌방지 시스템 △후진 경고음 시스템 등 다양한 안전 시스템을 적용했다.

'토레스 EVX 택시'의 판매가격은 △개인택시 간이과세자 4150만원 △법인/개인택시 일반과세자 4565만원이다. 지역별 전기차 택시 보조금에 따라 3300만원대(서울시 기준 842만원, 국고 457만원/지자체 105만원/택시 보조금 280만원 적용) 가격으로 구입할 수 있다.

'코란도 EV 택시'는 가성비 있는 SUV 전기차를 콘셉트로 지난 2022년 출시된 코란도 이모션의 상품성을 업그레이드한 택시 모델이다. 1회 충전 시 복합 401km(도심 433㎞·고속도로 360㎞)를 주행할 수 있다.

'코란도 EV 택시'의 판매가격은 △개인택시 간이과세자 약 3939만원 △법인/개인택시 일반과세자 4330만원이다. 지역별 전기차 택시 보조금에 따라 3100만원대(서울시 기준 771만원, 국고 399만원/지자체 92만원/택시 보조금 280만원 적용)의 합리적인 가격으로 구매 가능하다.

'더 뉴 토레스 바이퓨얼 LPG 택시'는 가솔린 엔진 성능과 경제성 높은 LPG를 동시에 사용해 각각의 연료가 갖는 장점을 누릴 수 있는 모델로, 가솔린 차종 대비 약 30%(연 137만원 상당)의 연료비를 절감할 수 있다.

도넛형 LPG 봄베 58ℓ와 가솔린 50ℓ의 연료탱크를 탑재해 완충 시 1000km 이상의 주행이 가능해 장거리 운행에 적합한 것이 특징이다. 운행 상황에 맞춰 버튼 하나로 손쉽게 연료 타입을 전환할 수 있으며 LPG 소진 시 가솔린으로 자동 전환돼 LPG 충전소를 찾아다니는 번거로움을 덜고 연료 소비를 최적화했다.

겨울철 주행에도 뛰어난 성능을 자랑한다. 1.5 GDI 가솔린 터보 엔진은 최고출력 165ps, 최대토크 27.3kg·m 및 복합연비 8.9km/ℓ로 2.0 LPG 엔진 대비 우수한 출력을 선보이며 5년/10만km의 국내 최장 무상 서비스 기간을 보증한다.

해당 모델에 기본 탑재되는 사양은 택시 운전자 특성을 고려해 편리하게 운행할 수 있도록 안전‧편의 위주로 구성됐다. △운전석 8way 전동시트와 전동식 2way 럼버서포트 △하이패스 시스템 및 ECM 룸미러 △운전석 및 동승석 통풍시트 △전방 주차 보조 경고 등이 기본으로 적용되며 △4WD시스템 △3D 어라운드 뷰 모니터링 시스템 등을 옵션 적용할 수 있다. 실내 공간은 지난 8일 출시한 '더 뉴 토레스'의 완전히 변화한 인테리어를 그대로 적용해 기존 '토레스 바이퓨얼 LPG' 모델에서 상품성을 업그레이드했다.

'더 뉴 토레스 바이퓨얼 LPG 택시'의 판매가격은 △개인택시 간이과세자 2810만원(LPG 개조 부가세 면제) △법인/개인택시 일반과세자 3091만원이다.

KGM 관계자는 "택시 시장 변화에 부응하고자 세가지 모델의 택시를 동시에 출시해 고객 선택의 폭을 확대했다"며 "최첨단 편의사양 등 운전자와 승객의 편의를 위한 상품구성을 통해 최상의 탑승 경험을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ad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