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5월 20일 월요일

  • 서울 22℃

  • 인천 22℃

  • 백령 15℃

  • 춘천 18℃

  • 강릉 15℃

  • 청주 21℃

  • 수원 23℃

  • 안동 20℃

  • 울릉도 16℃

  • 독도 16℃

  • 대전 21℃

  • 전주 23℃

  • 광주 25℃

  • 목포 22℃

  • 여수 26℃

  • 대구 27℃

  • 울산 26℃

  • 창원 27℃

  • 부산 27℃

  • 제주 23℃

증권 대신證 "팬오션, 기간 조정 후 추가 상승 여력 충분"

증권 종목

대신證 "팬오션, 기간 조정 후 추가 상승 여력 충분"

등록 2024.02.14 10:31

김세연

  기자

대신증권이 팬오션에 대해 HMM 인수협상 결렬로 증자 리스크가 해소되며 단기간에 주가가 크게 상승했지만, 조정 기간이 지난 후 추가 상승 여력이 충분하다고 판단했다. 이에 목표주가 6500원, 투자의견 '매수'를 유지했다.

양지환 대신증권 연구원은 "2024년 건화물 시황이 하반기로 갈수록 강세로 전환할 가능성이 높고 2024~2025년 9척의 LNG선 도입으로 영업이익 증가 추정치만 1000억원 이상이다"며 "올 하반기부터는 IMO(국제해사기구)의 환경규제 강화로 인해 선령 10Y 미만의 선박을 보유한 선사들의 실적 차별화 가능성 등으로 기간 조정 후 추가 상승 여력은 충분하다"고 판단했다.

대신증권은 올해 건화물선 운임지수(BDI) 반등이 예상되고, LNG선 도입으로 실적 개선이 이뤄질 것으로 전망했다.

양 연구원은 "2월 하순부터 BDI 반등이 예상되고, 파나마와 수에즈 운하 통과 선박 감소로 북미 곡물수출이 제한적, 남미 곡물 수출 시즌 도래로 톤-마일 증가가 예상된다"며 "지난해 하반기 시작된 남아프리카 보크사이트 물동량 증가 지속으로 대형선 시황 강세 유지가 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ad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