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2월 28일 수요일

  • 서울 6℃

  • 인천 5℃

  • 백령 3℃

  • 춘천 5℃

  • 강릉 5℃

  • 청주 6℃

  • 수원 6℃

  • 안동 5℃

  • 울릉도 6℃

  • 독도 6℃

  • 대전 6℃

  • 전주 10℃

  • 광주 10℃

  • 목포 7℃

  • 여수 9℃

  • 대구 7℃

  • 울산 5℃

  • 창원 8℃

  • 부산 6℃

  • 제주 6℃

IT 한국시리즈 인기에···LGU+, '스포키' 시청수 350% ↑

IT 통신

한국시리즈 인기에···LGU+, '스포키' 시청수 350% ↑

등록 2023.11.13 10:16

김세현

  기자

스포키, 한국시리즈 인기에 '라이브톡' 시청수 급증. 사진=LGU+ 제공

한국시리즈 인기에 LG유플러스 스포츠 중계 플랫폼 시청 수가 급증한 것으로 집계됐다.

LG유플러스는 자사 스포츠 중계 플랫폼 '스포키 라이브톡' 시청수가 정규시즌 대비 350% 이상 늘었다고 13일 밝혔다.

스포키 라이브톡은 스포츠 종목별 전·현직 선수들이 출연해 편안한 분위기에서 시청자들과 경기를 함께 즐기며 소통하는 실시간 스트리밍 콘텐츠로 LG트윈스의 29년 만의 우승 응원을 위해 '한국시리즈' 1차전(7일)과 4차전(11일)에 맞춰 진행됐다.

지난 7일 1차전 라이브톡의 시청 수는 정규리그 대비 약 351% 증가한 44만건을 기록했다. 최대 동시접속자 수는 7만6000여명을 기록했으며 시청자들이 라이브톡을 보며 소통하기 위해 남긴 '응원톡' 개수는 정규리그 대비 412%로 크게 늘었다. 1차전 라이브톡이 기록한 시청자 수는 올해 스포키에서 중계한 프로야구 경기(단일경기 기준) 중 가장 높은 수치다.

지난 11일 진행된 4차전 라이브톡 시청 수는 정규리그 대비 약 214% 증가한 30만6000여건으로 집계됐다. 4차전 라이브톡의 최대 동시접속자 수는 4만1000여명을 기록했다.

LG유플러스는 라이브톡의 인기 배경으로 정식 중계와 달리 유희관·최지만 등 프로야구 선수들이 시청자들의 댓글을 직접 읽으며 소통하는 것이 좋은 반응을 얻은 것으로 분석했다. 박용택·김용수 등 LG 출신 레전드 선수들이 라이브톡에 참여 등을 인기 요인으로 꼽았다.

라이브톡의 인기에 힘입어 LG유플러스는 한국시리즈 5~7차전 진행 여부에 맞춰 라이브톡을 추가로 진행할 예정이다.

고광호 LG유플러스 스포츠플랫폼담당은 "LG트윈스의 우승을 응원하는 팬들과 한국시리즈를 즐기는 야구 팬들의 관심 덕분에 스포키 라이브톡을 통해 경기를 시청하고 소통하는 시청자가 대폭 늘어났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스포츠 팬들이 만족할 수 있도록 다양한 콘텐츠를 통해 스포키를 고도화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ad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