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6월 16일 일요일

  • 서울 21℃

  • 인천 20℃

  • 백령 19℃

  • 춘천 19℃

  • 강릉 20℃

  • 청주 21℃

  • 수원 19℃

  • 안동 21℃

  • 울릉도 21℃

  • 독도 21℃

  • 대전 21℃

  • 전주 22℃

  • 광주 22℃

  • 목포 22℃

  • 여수 24℃

  • 대구 22℃

  • 울산 20℃

  • 창원 21℃

  • 부산 21℃

  • 제주 21℃

금융 여신협회, 1600억원 규모 'PF정상화 지원 펀드' 조성

금융 카드

여신협회, 1600억원 규모 'PF정상화 지원 펀드' 조성

등록 2023.09.26 16:00

이수정

  기자

[DB 여신금융협회, crefia 사진=강민석 기자 kms@newsway.co.kr[DB 여신금융협회, crefia 사진=강민석 기자 kms@newsway.co.kr

이르면 오는 10월 말 1600억원 규모의 'PF 정상화 지원 1호 펀드'가 조성된다.

이번 펀드 조성은 시장 자율조정 기능을 활용해 PF 사업장 재구조화를 더욱 촉진할 수 있도록 마련됐다. 신규자금 공급은 주요 캐피탈 9개사가 맡는다.

여신금융협회는 26일 업계 자율로 PF 사업장 재구조화를 도모하기 위한 '여전업권 PF 정상화 지원펀드' 출범식을 개최했다. 출범식에는 이준수 금융감독원 부원장, 정완규 여신협회장을 비롯해 9개 주요 캐피탈사(신한,하나,KB,우리금융,IBK,메리츠,BNK,NH농협,DGB) 대표이사, 위탁운용사(한국투자리얼에셋운용) 대표이사가 참석했다.

출자금 1600억원에 재무적 투자자(FI)의 2400억원(예상)을 매칭해 조성한 자금(4000억원) 하위투자기구 또는 직접 투자해 정상화 가능한 사업장을 대상으로 자금을 투입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펀드운용사(한투리얼에셋운용)의 PF 사업장 선별, 투자 타당성 검토 등을 통해 4~6개 사업장을 최종 선정하고 사업장별로 약 700~1000억원을 투입한다.

출범식에 참석한 유관기관과 주요 캐피탈사 대표이사들도 민간주도의 펀드 설립 필요성에 크게 공감하며, 금번 노력이 금융회사의 건전성 확충에도 도움이 되는 만큼 펀드 활성화를 위해 적극 노력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이준수 금융감독원 부원장은 "부 지원책에 더해 오랜 경험과 전문성을 보유한 시장 플레이어들이 신규 자금공급을 통해 사업장 재구조화에 나서 준다면, PF 시장 정상화와 주택공급 활성화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며 "부실화 우려 부동산 PF 사업장의 재구조화를 위한 투자가 민간투자영역의 하나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다양한 시장 의견을 청취하여 투자활성화를 지원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정완규 여신금융협회장은 "민간의 힘으로 자체정상화 방안을 마련한 사례는 매우 이례적으로, 이번 펀드 조성이 성공사례로 이어지도록 참여자들 간의 가교 역할을 충실히 하겠다"고 했다.

향후 금감원과 여신금융협회는 PF사업장에 대한 투자 타당성 검토 및 민간투자자 모집을 통해 10월 하순 이후 1호펀드를 출시할 예정이다. 또한 금감원은 이번 여전업권 사례를 여타 금융권역에 전파하여 全 금융권으로 확산되도록 유도하겠다고 밝혔다.
ad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