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2월 28일 수요일

  • 서울 5℃

  • 인천 4℃

  • 백령 3℃

  • 춘천 5℃

  • 강릉 2℃

  • 청주 6℃

  • 수원 6℃

  • 안동 3℃

  • 울릉도 6℃

  • 독도 6℃

  • 대전 5℃

  • 전주 9℃

  • 광주 9℃

  • 목포 8℃

  • 여수 9℃

  • 대구 6℃

  • 울산 5℃

  • 창원 8℃

  • 부산 6℃

  • 제주 10℃

유통·바이오 하나투어, 1분기 영업익 56억원···흑자 전환

유통·바이오 유통일반

하나투어, 1분기 영업익 56억원···흑자 전환

등록 2023.05.03 17:04

윤서영

  기자

하나투어가 올해 1분기 흑자 전환에 성공했다. 해외여행 활성화와 온·오프라인의 고른 성장이 실적을 견인했다는 평가다.

3일 금융감독원 전자공시시스템에 따르면 하나투어의 연결 기준 1분기 영업이익은 56억원으로 잠정 집계됐다. 2019년 3분기 이후 3년 6개월 만에 흑자 전환한 것이다. 같은 기간 매출은 830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747% 급증했다.

1분기 전체 송출객 수는 54만2000여명, 패키지 송출객은 26만여명으로 전분기 대비 각각 41%, 92% 증가했다. 2019년 1분기와 비교하면 각각 35%, 27% 수준까지 회복했다.
 
'하나팩 2.0', '하나 Original', '우리끼리', 결합상품 등의 상품 재정비를 통한 매출 증가, 비용구조 효율화로 인한 고정비용이 감소했다. B2B(기업 간 거래) 시스템 개편 및 정비를 통한 오프라인 영업 강화와 온라인 판매 비중 확대 등 온·오프라인의 질적, 양적 성장이 실적 개선에 주효한 역할을 했다는 것이 하나투어의 설명이다.
 
앞서 하나투어는 온라인 서비스를 강화하기 위해 하나투어 모바일 앱을 개편한 바 있다. 종합여행사를 넘어 여행을 만들고 즐기고 기록하고 공유하는 서비스를 제공하는 등 모바일 앱의 사용성과 편의성을 개선해 온라인 채널 고객 비중이 2019년 19%에서 올해 1분기 37%까지 끌어올렸다.

1분기 평균 하나투어 모바일 앱 월간 사용자 수(MAU) 역시 전년 동기 대비 182%, 전분기 대비 21% 증가했다.
 
하나투어 관계자는 "코로나 이후 여행 수요 회복세와 맞물려 하나팩 2.0과 온라인 채널 역량 강화 등 체질 개선에 나선 결과 실적 호조로 이어졌다"며 "온라인 매출 증대와 더불어 여행 시장 정상화에 따른 B2B 매출 확대도 예상하고 있어 온·오프라인 채널 전방위적으로 상품과 서비스를 고도화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ad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