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3월 05일 화요일

  • 서울 9℃

  • 인천 10℃

  • 백령 8℃

  • 춘천 9℃

  • 강릉 3℃

  • 청주 7℃

  • 수원 10℃

  • 안동 6℃

  • 울릉도 8℃

  • 독도 8℃

  • 대전 6℃

  • 전주 8℃

  • 광주 8℃

  • 목포 7℃

  • 여수 7℃

  • 대구 7℃

  • 울산 8℃

  • 창원 7℃

  • 부산 8℃

  • 제주 13℃

IT NHN 정우진 연임 성공···창사 이래 첫 女 사외이사 선임

IT 게임

NHN 정우진 연임 성공···창사 이래 첫 女 사외이사 선임

등록 2023.03.28 16:33

배태용

  기자

정우진 NHN 대표. 사진=NHN

정우진 NHN 대표가 연임에 성공했다. 이와함께, NHN 창립이래 첫 여성 사외이사가 선임됐다.

NHN은 28일 판교 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에서 정기주주총회를 개최하고, 정우진 대표에 대한 사내이사 재선임 안건을 통과했다.

정 대표는 1975년생으로 2014년 NHN엔터테인먼트 대표이사에 취임, 2019년 사명을 NHN으로 변경한 이래 현재까지 회사의 수장직을 맡아왔다.

이와함께 정지원 시에라 인베스트먼트 투자본부 이사를 사외이사로 신규 선임했다. 정 이사는 회사 창립 이래 첫 여성 사외이사다.

이번에 신규 선임된 정지원 사외이사는 삼일회계법인, 사모펀드 운용사 등에서 장기간 경력을 쌓은 재무회계 및 경영관리 전문가다. 해당 분야에서 정 이사가 보유한 높은 전문성과 풍부한 경험을 바탕으로 NHN의 재무건전성 및 경영투명성 강화에 큰 도움을 받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NHN은 최근 진행중인 그룹사 구조 효율화 등 주요 경영 사안에 있어 사외의사의 독립성을 존중하며 중장기 기업가치 제고와 ESG 경영 강화에 더욱 속도를 낼 계획이다.

NHN 관계자는 "정지원 사외이사의 재무회계 분야 전문성이 당사의 투명경영 행보에 도움이 될 것이라 판단해 창사 후 첫 여성 사외이사로 선임하게 됐다"며 "사외이사의 의사결정 및 감독 활동에 대한 독립성을 충분히 보장하며 투명한 지배구조를 확립하고 ESG 경영에 매진할 것"이라고 밝혔다.

뉴스웨이 배태용 기자

ad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