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업비트, 보안 취약 신고 포상제 '버그바운티' 시행···최대 5천만원 지급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이미지 확대thumbanil
가상자산(암호화폐) 거래소 업비트가 보안 취약점을 악용한 침해사고 예방을 위해 보안 취약점 신고 포상제, 버그바운티(Bug Bounty)를 도입한다.

2일 업비트 운영사 두나무에 따르면 버그바운티는 사이버 보안 스타트업 티오리와 함께 실시한다. 버그바운티는 화이트햇 해커가 서비스 또는 제품의 보안 취약점을 제보하면 그에 적합한 포상금을 지급하는 제도다.

올해 처음으로 열리는 업비트 버그바운티는 티오리가 자체 개발한 버그바운티 플랫폼 '패치데이(PatchDay)'에서 진행된다. 지난해 10월 출시된 패치데이는 현재까지 1000명 이상의 화이트햇 해커로부터 130여건의 유효 취약점을 접수했으며, 안전한 정보관리 체계를 구축하는 데 기여하고 있다.

업비트 버그바운티 범위는 국내·외 업비트 웹사이트와 모바일 애플리케이션(앱)이다. 취약점 분석에 관심 있는 누구나 참가할 수 있으며, 패치데이를 통해 사전 등록하면 된다. 신청은 12월 2일 오전 10시부터 12월 12일 오후 6시까지 받는다. 두나무는 유효한 취약점 제보 시, 최대 5000만원을 포상할 계획이다.

정재용 두나무 최고정보보안책임자(CISO)는 "두나무는 이용자의 개인정보와 보안을 가장 중요한 가치로 여기고 있다"며 "티오리와 함께 하는 버그바운티를 통해 보안 약점을 선제적으로 제거하고 이용자 자산을 보호하는 데 최선을 다할 것"이라 말했다.

배태용 기자 tybae@

관련태그

#업비트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