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SGC에너지·이테크건설 대표에 이우성 부사장 선임···'3세 경영' 본격화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이미지 확대thumbanil

이우성 신임 대표이사. 사진 = SGC에너지 제공

SGC에너지와 SGC이테크건설은 28일 이우성 SGC에너지 부사장을 각각 대표이사 사장으로 선임했다고 밝혔다.

SGC에너지와 SGC이테크건설은 OCI 계열사로, 이 신임 대표는 OCI 창업자인 고(故) 이회림 회장의 차남인 이복영 회장의 장남이다.

이번 인사는 이회림 OCI 선대 회장과 2세 이복영 회장에 이어 3세 경영을 본격화한 것으로 평가된다.

SGC그룹은 "불확실한 경영 환경 속에서 SGC의 성장동력을 발굴·강화할 수 있는 경영 능력과 리더십, SGC에너지 및 SGC이테크건설 전략 총괄로 안정적인 사업을 영위해온 점을 고려해 이 신임 대표를 선임했다"고 설명했다.

이 신임 대표는 펜실베니아대 와튼스쿨에서 MBA를 마치고 2007년 SGC 이테크건설 해외사업팀에 입사해 사우디 시장 개척에 참여했다.

지난 2020년에는 군장에너지와 삼광글라스, 이테크건설 등 계열회사를 통합해 SGC 출범을 주도했으며, 최근에는 기업주도형 벤처캐피털(CVC)인 SGC파트너스 대표이사를 맡았다.

서승범 기자 seo6100@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