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상식 UP 뉴스

화물연대 또 파업 돌입···안전운임제가 뭐길래?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이미지 확대thumbanil
이미지 확대thumbanil
이미지 확대thumbanil
이미지 확대thumbanil
이미지 확대thumbanil
이미지 확대thumbanil
24일 0시, 민주노총 공공운수노조 화물연대본부(이하 화물연대)가 무기한 총파업에 돌입했습니다. 지난 6월에 이어 5개월 만에 또다시 화물연대가 파업을 한 이유는 안전운임제 때문입니다.

안전운임제란 기사의 과로와 과적을 막기 위한 제도로, 최소한의 운임을 공표해 이들의 적정 임금을 보장하도록 하는 내용을 담고 있습니다. 적용 대상은 시멘트, 레미콘, 컨테이너 등의 화물차주입니다.

안전운임제는 일몰제가 적용되는데요. 지난 2020년부터 3년 동안만 한시적으로 운용됩니다, 올해가 지나면 안전운임제가 종료되기에 화물연대는 지난 6월 일몰제 폐지를 요구하며 8일간 총파업을 벌이기도 했습니다.

화물연대는 안전운임제 영구 적용과 함께 적용 차종과 품목 확대도 요구해왔습니다. 기존 컨테이너, 시멘트 외에도 철강재, 자동차, 위험물, 사료·곡물, 택배 지·간선 등 5개 품목에도 안전운임제를 적용해달라는 것.

정부는 지난 22일 안전운임제를 3년 연장하는 방안을 내놓았습니다. 화물연대의 요구사항이 제대로 받아들여지지 않은 셈인데요. 화물연대 파업으로 각종 산업에 비상이 걸렸습니다. 조속히 합의가 이뤄졌으면 좋겠습니다.

이석희 기자 seok@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