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한화 3남 김동선, 경영 보폭 확대···갤러리아 전략본부장 맡는다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전략본부·영업본부·상품본부 등 3개 본부체재로 조직 개편
김동선의 신사업전략실, 전략본부로 통합되며 영향력 키워

이미지 확대thumbanil
김승연 한화그룹 회장의 삼남 김동선 한화솔루션 갤러리아 부문 신사업전략실장이 전략본부장을 맡게 되며 경영 보폭을 확대하고 나선다.

한화솔루션 갤러리아 부문은 전략본부, 영업본부, 상품본부 등 3개 본부체재로 조직을 개편(前 3실 2개 본부)했다고 9일 밝혔다.

이번 조직개편의 특징은 신규사업 발굴과 추진을 담당했던 신사업전략실이 기획, 인사 등과 유기적인 체제 필요성으로 전략본부로 통합됐다.

이에 김동선 신사업전략실장은 기존 신사업전략실과 함께 기획과 인사 등의 업무를 통합한 전략본부장(신사업전략실장→전략본부장)을 맡는다.

김 본부장은 사업 영역 확장을 위한 신규사업 추진 및 프리미엄 콘텐츠 발굴 등의 기존 업무와 더불어 갤러리아 경영전반에 참여해 조직 내에서 보다 책임감 있는 역할을 수행할 것으로 전망된다.

김 본부장은 현재 한화호텔앤드리조트 미래전략실장 전무를 겸임하고 있다.

한편, 갤러리아는 ▲기존 백화점 사업 프리미엄 전략 지속 ▲그룹사와 연계한 리테일 복합개발 사업 ▲리테일 관련 다각적 투자 및 신규 프리미엄 콘텐츠 개발 등을 내용으로 중장기 지속 성장에 집중하고 있다.

신지훈 기자 gamja@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