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현대차그룹 투자社 모셔널, 美 전역 '자율주행' 카배송 서비스 확대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10년간 미국 전역에 자율주행차 대량 배치
업계 최초 자율주행 카헤일링, 배송 파트너십
자율주행 활용, 서비스 데이터 기반 인사이트 제공
아이오닉5 로보택시로 우버의 2030 탄소중립 목표 지원

이미지 확대thumbanil

현대자동차 순수전기차 아이오닉 5를 기반으로 한 '아이오닉 5 로보택시'는 미국자동차공학회(SAE) 기준 레벨 4에 해당하는 수준의 자율주행이 가능하다. 자율주행 로보택시의 가장 큰 장점은 바로 안전성이다. 사진=모셔널 제공

현대차그룹이 2.3조 투자한 글로벌 자율주행기술 선도기업 모셔널(motional.com)이 신규 순수 전기차 아이오닉5 기반 로보택시를 활용한 운전자 없는 레벨4(고도자동화) 자율주행 서비스를 위해 우버 테크놀로지스(Uber Technologies)와 계약을 체결했다고 7일 밝혔다.

운전자 없는 자율주행 서비스를 공급하는 모셔널과 수 백만에 달하는 사용자를 보유한 우버는 올해 말부터 10년간 미국 전역 도시에 로보택시를 대량 공급한다. 이는 규모의 경제를 실현함과 동시에 글로벌 시장 확대를 위한 기회를 발굴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양사는 자율주행차량이 합리적인 가격의 편리함과 안전함을 갖춘 일상적인 교통수단으로 자리잡는 비전을 바탕으로 이번 파트너십을 체결한 것.

칼 이아그넴마(Karl Iagnemma) 모셔널 CEO는 "이 파트너십은 로보택시 대중화에 크게 기여할 것"이라며 "모셔널은 수 백만 명의 승객 접근성을 높이고 향후 10년간 크게 성장할 수 있는 로드맵을 확보했다. 미국 전역 도시에서 카헤일링과 배송 서비스를 실현하기 위해 우버와 파트너십을 맺게 되어 자랑스럽다"고 강조했다.

이번 계약의 일환으로 우버는 모셔널 차량을 효율적으로 공급하고 배치하기 위한 인사이트를 제공할 예정이다. 이를 통해 모셔널은 자율주행차의 차량 다운타임과 불필요한 주행 거리를 줄이는 등 운영 최적화를 통해 수익을 극대화할 수 있을 것으로 보고 있다. 우버 또한 더 나은 고객 경험을 제공하고 대기 시간과 요금을 낮출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된다.

노아 지흐(Noah Zych) 우버 자율주행 모빌리티 및 배송 사업부 글로벌 총괄은 "우버 플랫폼을 활용해 터치 한번으로 모셔널의 우수한 자율주행기술을 승객 여러분에게 제공하게 되어 매우 기쁘다"며 "우버는 승객이 원하는 모빌리티 서비스를 지원하는 글로벌 플랫폼이 되기 위한 전략을 펼치고 있다. 이번 파트너십을 통해 공유 자율주행차가 운송 수단의 미래를 어떻게 개척할지 보여줄 것"이라고 전했다.

모셔널은 우버와 같은 주요 네트워크 내에서 카헤일링과 배송 서비스를 모두 제공하는 최초의 자율주행차 회사가 된다. 모셔널 아이오닉5 로보택시는 순수 전기차로, 2030년까지 미국에서 탄소중립 플랫폼이 되겠다는 우버의 목표를 달성하는 데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지흐 총괄은 "모셔널과의 제휴로 우버는 순수 전기차 아이오닉5 로보택시를 운용하게 됐다. 탄소중립 플랫폼이라는 목표를 달성하는 데 한 걸음 더 다가갈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모셔널은 올해 초부터 미국 캘리포니아에서 우버이츠(Uber Eats) 고객을 대상으로 자율주행 음식 배달을 시행 중이다. 해당 시범 서비스는 고객으로부터 큰 호평을 받았으며 더 많은 레스토랑을 대상으로 배송 서비스를 확장하고 있다.

윤경현 기자 squashkh@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