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창립 60주년 맞는 DB손해보험···"전국민 고객화 노력"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4일 드래곤시티호텔서 60주년 기념행사 개최

이미지 확대thumbanil

김정남 DB손해보험 부회장이 지난 4일 드래곤시티호텔에서 열린 창립 60주년 기념행사에서 기념사를 발표하고 있다. 사진=DB손해보험

DB손해보험이 올해로 60주년을 맞았다.

DB손보는 지난 4일 드래곤시티호텔 그랜드볼룸홀에서 임직원 6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창립 60주년을 맞은 올해를 'Top1 도전'의 원년으로 만들겠다는 다짐을 전했다.

김정남 부회장은 창립기념사를 통해 "60년의 세월이 흐르는 동안 자본잠식, IMF, 금융위기, 최근 펜데믹까지 숱한 어려움 속에서도 기록적인 신장률로 위기를 성장 모멘텀으로 만드는 금융 신화를 기록하고 있다"며 임직원을 치하했다.

그러면서 "60년을 이어온 결집력과 구성원들의 다양성으로 DB손해보험의 미래를 빛내야 하며, 신뢰, 실천, 도전의 드림빅(Dream Big) 기업문화를 바탕으로 소통과 협업의 문화를 정착하여 100년을 준비하는 시너지를 만들자" 당부했다.

마지막으로, 구성원들이 하나의 꿈과 목표를 가지고 창립 60주년을 축하하는 이 자리를 원대한 꿈의 씨앗을 품는 계기로 삼아 올해를 Top1 도전의 원년으로 만들 것을 강조했다.

이번 기념행사에서는 임직원들이 직접 참여할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을 통해 지난 역사를 돌아보고 세대간의 조화와 단결의 자리를 제공함으로써 임직원들이 미래에 대한 비전을 공유할 수 있는 소통의 장으로 마련됐다.

이번 기념행사에서는 총 767명의 임직원이 공로상, 모범상(Dream Big DB人상), 장기근속상 등을 수상했다. 특히 개인사업부문 정종표 부사장 등 2명은 35년 장기근속상을 받아 진정한 DB맨으로서의 자부심을 보여주면서 임직원들의 큰 박수를 받았다.

한편, DB손해보험은 어려운 보험시장 환경 속에서도 1100만 고객을 업고 디지털 혁신을 선도하는 국내 대표 손해보험사로 자리매김 했다. 국내를 넘어 해외에서도 인정받는 명실상부한 글로벌 종합 손해보험사로 거듭났다. 지난해에는 창사이래 처음으로 영업이익 1조원을 넘기면서 1조 클럽에 입성하는 쾌거를 이뤘다.

이수정 기자 crystal@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